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송영길 민주당 대표, 유세 중 둔기 피습…與 "강력 규탄"(종합)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국회/정당

    송영길 민주당 대표, 유세 중 둔기 피습…與 "강력 규탄"(종합)

    뉴스듣기
    핵심요약

    낮 12시15분쯤 신촌 광장에서 노인 남성 피습
    병원서 봉합 치료 받은 뒤 안정…생명 지장 없어
    민주당 "선거운동 방해는 민주주의 심각한 위협"
    "가해자가 친문 지지자? 경찰에서 사건 밝힐 것"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당대표가 7일 서울 신촌 거리유세 도중 괴한에게 둔기로 피습 당해 응급실로 이송됐다. 송 대표는 이날 일정을 취소한 채 진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민주당에 따르면, 송 대표는 이날 낮 12시15분쯤 신촌 유플렉스 앞 광장에서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던 도중 한 노인 남성으로부터 습격을 당했다.

    당시 거리 유세 영상을 보면, 60~70대로 추정되는 한복 입은 남성이 검은색 봉지로 싼 둔기로 송 대표의 뒤통수를 3~4번 내려치는 모습이 나온다.

    유튜브 영상 캡처유튜브 영상 캡처송 대표는 머리가 찢어져서 피를 흘려 병원으로 이송됐다. 현재 의식은 있는 상태로 봉합 치료를 받고 안정을 취하고 있다.

    괴한의 구체적인 신원은 공식적으로 발표되지 않았다. 이 남성은 목에 건 팻말 문구로 미뤄 유튜버로 추정되지만 어떤 이유로 피습했는지에 대해서는 경찰 조사 중이다.

    민주당 선대위 권혁기 공보부단장은 "가해자에 관해 당 차원에서 언급할 사안은 없다"며 "경찰에서 수사중이어서 아마 경찰에서 입장이 있을 것 같다"고 언급을 꺼렸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를 둔기로 공격한 괴한이 현장에서 제압당한 모습.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를 둔기로 공격한 괴한이 현장에서 제압당한 모습. 연합뉴스민주당은 이날 공식 입장을 내고 "폭력으로 선거운동을 방해하는 것은 민주주의에 대한 심각한 위협"이라며 "강력히 규탄한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송 대표는 오늘 일정을 취소하고 진료를 받고 안정을 취할 예정"이라며 "가해자는 서대문경찰서에서 수사중이다. 사건 경위는 수사기관에서 밝힐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유세중인 이재명 후보는 소식을 듣고 송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건강상태와 안부를 물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