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檢, '테라' 권도형 탈세 의혹 수사…국세청 압수수색

뉴스듣기


사건/사고

    檢, '테라' 권도형 탈세 의혹 수사…국세청 압수수색

    뉴스듣기

    가상화폐 거래 수익, 해외 조세피난처로 빼돌려 탈세

    연합뉴스연합뉴스
    한국산 가상화폐 루나 폭락 사태를 수사 중인 검찰이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CEO)의 탈세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국세청을 압수수색했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금융증권범죄 합동수사단(합수단)은 최근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을 압수수색해 권 대표에 대한 특별세무조사 자료를 확보했다.
     
    권 대표는 공동창업자 신현성씨 등과 함께 세금을 탈루한 혐의로 지난해 6월 서울지방국세청의 특별세무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청은 이들이 가상화폐 거래로 얻은 이익을 해외 조세회피처에 빼돌린 사실을 확인하고 법인세와 소득세 등 500억원 가량을 추징한 것으로 전해졌다.
     
    합수단은 권 대표에 대한 세무조사 자료를 분석하고 탈세 혐의를 입증할 것으로 알려졌다. 합수단은 블록체인에 기록된 전자지갑의 암호화폐 거래내역 분석을 진행 중이다.
     
    또 합수단은 이번 사건 해결을 위해 대검찰청에서 가상화폐 관련 전문가를 파견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