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정채용' 의혹, 은수미 성남시장 경찰 출석

뉴스듣기


경인

    '부정채용' 의혹, 은수미 성남시장 경찰 출석

    뉴스듣기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은수미 경기 성남시장.
    경기 성남시 산하기관에 캠프 출신 관계자들을 채용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은수미 성남시장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4일 CBS노컷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은 시장은 이날 오후 2시쯤 경기남부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은 시장은 2018년 말 성남 서현도서관에 선거캠프 자원봉사자 7명이 공무직(옛 무기계약직)인 자료조사원으로 부정 채용됐다는 의혹과 연결돼 있다.

    앞서 지난 1월 성남시 전 인사 담당 공무원 A씨와 은 시장 선거캠프 출신 B씨 등은 부정 채용에 관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어 열린 첫 재판에서 A씨는 자신의 범죄 혐의를 인정했다. 그는 "범죄사실을 인정한다. 양형에 관계된 사실관계에 대해서는 의견서를 내겠다"고 진술했다.

    은 시장의 전 비서관인 이모 씨는 2020년 11월 국민권익위원회에 '성남시 공공기관 채용 비리 신고서'를 제출했다. 이씨는 신고서를 통해 은 시장의 캠프 출신 27명 등 33명이 성남시와 시립도서관, 성남문화재단·성남시자원봉사센터 등 산하기관에 부정 채용됐다고 주장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