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이준석, 김태흠 의원에 충남지사 출마 권유 방문

뉴스듣기


국회/정당

    [단독]이준석, 김태흠 의원에 충남지사 출마 권유 방문

    뉴스듣기
    핵심요약

    이준석 대표, 3선 김태흠에 지선 출마 권유
    권성동은 원내대표 출마, 김태흠은 충남지사 도전할 듯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농해수위 위원장실에서 원내대표 출마 의사를 밝힌 김태흠 의원을 만나 면담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김기현 원내대표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농해수위 위원장실에서 원내대표 출마 의사를 밝힌 김태흠 의원을 만나 면담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4일 원내대표 출마를 고려 중인 김태흠(3선‧충남보령서천) 의원을 직접 방문해 충남지사 출마를 권유한다. 김 의원이 지선 출마로 선회할 경우, 윤핵관 중 한 명인 권성동 의원도 원내대표 출마로 마음을 굳히면서 교통정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당내 핵심 관계자는 이날 CBS노컷뉴스와 통화에서 "이 대표가 오늘 오전 최고위원회의 직후 김 의원실을 방문하기로 했다"며 "현재 지방선거에서 충남 지역도 열세인 만큼 김 의원 같은 경쟁력 있는 인물이 나가서 당에 기여해달라고 요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김 의원은 원내대표 출마 의사를 밝혔지만, 최근 윤석열 당선인 측과 당 지도부의 설득으로 지방선거 출마로 마음을 돌릴 것으로 보인다. 김 의원은 통화에서 "이 대표가 온다고 해서 이야기를 좀 들어보고 나서 결정할 것"이라며 "윤 당선인 측에서 지선에 패배하면 부담감이 크기 때문에 여러 가지 의견을 들어보고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김 의원이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포기할 경우엔 권 의원의 원내대표 당선이 유력해질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원내대표 경선 1차 투표에서 김태흠 의원은 김기현 의원에 이어 2위를 기록하며 이변을 일으킨 바 있다. 당시 권 의원은 1차 투표에서 3위를 기록하며 결선투표에 오르지 못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