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손석구, 학폭 의혹 제기자 고소 "넘어가서는 안 되겠다 생각"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손석구, 학폭 의혹 제기자 고소 "넘어가서는 안 되겠다 생각"

    뉴스듣기
    배우 손석구. 샛별당엔터테인먼트 제공배우 손석구. 샛별당엔터테인먼트 제공배우 손석구가 자신이 과거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의혹 글과 관련해 작성자를 고소했다고 밝혔다.

    손석구는 9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꼭 나누고 싶은 말이 있어 인스타 계정을 복원하였습니다. 먼저 아래의 글은 그 누구의 의견도 아닌 저 개인의 의지를 담아 직접 작성하였음을 말씀드립니다"라고 시작하는 글을 썼다.

    손석구는 "지난 8월 31일 트위터를 통해 저의 학교폭력을 고발하는 글이 올라왔습니다"라며 "근거도, 피해자도 명시하지 않은 익명의 글에 굳이 '나는 그런 적 없다'와 같은 반박 설명까지는 하지 않겠습니다. 적어도 저 자신은 제가 자라온 환경을 알며, 저를 키워 주신 부모님께 떳떳하다는 말씀 정도만 드리고 본론으로 넘어가겠습니다"라고 전했다.

    그는 "바로 다음 날부터 올라오는 기사의 양에 사실 여부를 떠나 위축되는 자신을 느꼈습니다. 비방과 조롱 섞인 글들, 어색해진 대인관계에서 오는 위축도 있었지만 어느새 '이런 오해를 받는 데는 내게도 잘못이 있지 않았을까?' 하는 마음에 자신을 의심하기 시작하는 스스로에게 가장 위축되었습니다. 그리고 이건 뭔가 한참 잘못되었다고 느꼈습니다"라고 밝혔다.

    손석구는 "온라인 여론이 곧 힘이 된 시대에서 익명이 던지는 몇 글자는 때론 번호판 없는 뺑소니 차와 같습니다. 무책임한 글들이 난무하여 온라인 공간이 점점 오염되고, 막상 폭력을 당한 피해자들의 호소마저 양치기 소년 취급을 받게 된다면 그 책임은 쉽게 말하고 쉽게 믿는 우리 모두에게 있겠죠. 말씀드린 트윗이 저 개인의 일인 동시에 한 번쯤은 고민해봐야 할 사회적 문제이며, 때문에 그냥 넘어가서는 안 되겠다고 생각한 이유입니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오늘(2021년 9월 9일), 구체적인 자료들을 수집하여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였습니다. 결과가 나오는 데 다소 시간이 걸릴 수도 있지만, 문제의식에 공감하시는 분들은 관심 있게 지켜봐 주시기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손석구는 자신의 입장을 올리기 전 지난달 31일 트위터에 올라온 학교폭력 의혹 글 캡처를 함께 올렸다. 대전 대덕연구단지에 있던 학군 좋다고 평가받는 학교에 손석구와 함께 다녔다는 글쓴이는 "만연한 폭력을 주도하던 사람 중에 손석구가 있었습니다. 손석구는 힘이 약한 상대만 골라서 괴롭혔습니다"라고 주장했다.

    당시 손석구 측은 학폭 의혹이 사실무근이며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예고했다. 학폭 의혹 제기자는 이를 언급하며 "처벌받을지도 모르는데 왜 없는 일을 지어내겠습니까? 본 대로 썼습니다. 그리고 아직 쓰지 않은 일이 남아 있습니다. 손석구가 인정하고 끝냈으면 합니다. 그러면 저도 모든 트윗을 지우겠습니다"라고 남겼다.

    2017년 넷플릭스 드라마 '센스8' 시즌 2로 데뷔한 손석구는 드라마 '마더', '슈츠', '최고의 이혼', '지정생존자', '멜로가 체질', 영화 '뺑반', '바이러스' 등에 출연했다. 최근 공개돼 큰 화제를 모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D.P 개의 날'에서 임지섭 역을 연기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