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OK금융그룹, KB손해보험 누르고 3연승+리그 2위 탈환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배구

    OK금융그룹, KB손해보험 누르고 3연승+리그 2위 탈환

    뉴스듣기

    기뻐하는 OK금융그룹 선수들. 한국배구연맹 제공

    프로배구 OK금융그룹이 KB손해보험을 잡고 리그 2위로 올라섰다.

    OK금융그룹은 19일 경기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KB손해보험과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 대 0(25-23, 25-23, 25-19)으로 승리했다.


    셧아웃 승을 거둔 OK금융그룹(16승7패·승점42)은 3연승과 함께 리그 2위가 됐다. 선두 대한항공(15승8패·승점44)과 격차도 승점 2점 차로 좁혔다.

    OK금융그룹 펠리페와 송명근 쌍포가 맹활약을 펼쳤다. 펠리페(20득점)는 공격 성공률 62.5%, 송명근(17득점)은 공격 성공률 72.72%로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했다. 박창성은 블로킹 3개, 서브 득점 1개 등 8득점으로 승리를 거들었다.

    KB손해보험(13승10패·승점40)은 4연패 수렁에 빠지며 3위로 내려앉았다. 배탈 증상으로 경기 직전 수액을 맞은 케이타는 평소처럼 활약하지 못했다. 케이타는 17득점을 냈지만 범실 7개로 집중력에서 흔들렸다. 공격 성공률도 42.10%에 그쳤다. 이번 시즌 케이타의 공격 성공률이 50% 미만으로 떨어진 것은 이날 경기를 포함해 단 3경기다.

    KB손해보험은 1세트와 2세트 23점까지 따라붙었지만 세트를 마무리 지을 선수가 없었다. 정상 컨디션이 아닌 케이타는 평소라면 처리할 수 있는 공격을 번번이 놓쳤다. 특유의 세리머니도 찾아보기 힘들었다.

    분위기를 탄 OK금융그룹은 3세트 17-11까지 격차를 벌렸다. OK금융그룹은 조국기의 서브 에이스로 23-17을 만들었고 박창성의 속공으로 매치 포인트를 잡았다. KB손해보험은 김동민의 퀵오픈으로 19-24까지 따라갔지만 케이타의 마지막 서브가 벗어나 그대로 주저앉았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