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최지만, 탬파베이 이적 후 첫 홈런…무안타 침묵 탈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최지만, 탬파베이 이적 후 첫 홈런…무안타 침묵 탈출

    뉴스듣기

    최지만(27)이 홈런포를 가동했다. 탬파베이 레이스 트레이드 이후 첫 홈런이다.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마이애미 말린스와 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1홈런) 1삼진 1득점 1타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은 올해 밀워키 브루어스에서 시즌을 시작했지만 자리를 잡지 못하고 지난달 탬파베이 유니폼을 입었다.

    지난 12일 탬파베이 메이저리그에 콜업된 최지만은 첫 경기인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전에서 2안타로 기분 좋은 새 출발을 했지만, 이후 3경기에서 침묵했다.

    이날도 출발은 좋지 못했다. 2회말 첫 타석에서 2루수 땅볼에 그쳤다. 4회말에는 삼진, 7회말에는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마지막 타석에서는 더욱 집중했다. 최지만은 1-3으로 끌려가던 9회말 마이애미의 카일 베어클로의 152km짜리 포심패스트볼을 공략해 솔로 홈런으로 연결했다. 시즌 타율은 0.208이 됐다.

    탬파베이는 최지만의 추격 홈런에도 불구하고 경기를 뒤집지 못하고 2-3으로 패해 3연패에 빠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