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우크라 "러, 진공폭탄 사용…국제법 위반"

뉴스듣기


미국/중남미

    우크라 "러, 진공폭탄 사용…국제법 위반"

    뉴스듣기

    "러, 무거운 대가 치러야"…미 추가 지원 요청
    "우크라, 비행금지 설정 요청…러와 충돌 유발 가능"

    러시아군 포격으로 파괴된 우크라 키예프 아파트. 연합뉴스러시아군 포격으로 파괴된 우크라 키예프 아파트. 연합뉴스러시아가 국제법 위반인 '진공폭탄'을 사용해 우크라이나를 공격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옥사나 마르카로바 미국 주재 우크라이나 대사는 이날 미국 의원들과 만난 뒤 "러시아가 오늘 진공폭탄을 사용했다"며 "이는 명백한 제네바 협약 위반"이라고 강조했다.
     
    진공폭탄은 공기 중 산소를 이용해 고온의 폭발을 만든다. 다른 재래식 폭탄보다 폭풍 파장이 훨씬 길게 이어지는 특징이 있다. 제네바 협약은 전쟁으로 인한 참상을 줄이기 위한 국제조약이다.
     
    그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주려는 참상은 매우 광범위하다"면서 "그들은 무거운 대가를 치러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미 의회 의원들에게 더 많은 지원을 요청했다.
     
    회의에 참석한 의원 중 한 명인 민주당 브래드 셔먼 의원은 "우크라이나가 자국 상공에 비행금지구역 설정을 요청했지만, 러시아와 충돌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너무 위험하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