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2030여론조사서 안철수에 뒤쳐진 윤석열…이재명은 독주

뉴스듣기


대선

    2030여론조사서 안철수에 뒤쳐진 윤석열…이재명은 독주

    뉴스듣기
    핵심요약

    YTN·리얼미터 대선 2030 여론조사서 李 33.4%로 1위
    安 19.1%로 2위 오르며 18.4% 그친 尹 오차범위 내서 제쳐
    심상정 7.5%, 김동연 1.4%, 부동층 17.4%

    (왼쪽부터)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 윤창원 기자(왼쪽부터)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 윤창원 기자2030세대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보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를 더 선호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5일 발표됐다.
     
    리얼미터가 YTN의 의뢰로 지난 3~4일 전국 만 18~39세 남녀 1024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이날 발표한 대선관련 2030 여론조사결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33.4%로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이 후보와 함께 '양강'으로 분류되는 윤 후보가 아닌 안 후보였다.
     
    안 후보는 19.1%를 기록해 18.4%에 그친 윤 후보에 오차범위 이내인 0.7%p차로 앞섰다.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가 7.5%, 새로운물결 김동연 대선후보가 1.4%로 뒤를 이었다.
     
    기타 인물은 2.8%, 없음(12.3%)과 잘 모름(5.1%) 등 부동층은 17.4%로 나타났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 후보는 18~39세 중 전체 연령 구간에서 선두를 달렸다. 특히 35~39세에서는 46.9%의 높은 지지율을 얻었다.
     
    윤 후보는 30~34세 23.2%, 35~39세 21.0%로 안 후보에 앞선 반면, 안 후보는 18~24세 23.7%, 25~29세 23.5%로 우세를 보였다.
     
    지역별로는 윤 후보는 서울과 강원, 영남, 호남에서, 안 후보는 인천·경기와 충청, 제주에서 강세를 보였다.
     
    안 후보는 제주에서 28.3%를 얻어 23.8%인 이 후보마저 제쳤다.
     
    이념 성향별로는 윤 후보는 보수 30.4%, 진보 9.2%로 안 후보의 24.4%, 6.3%에 앞선 반면, 안 후보는 중도에서 23.8%를 얻어 19.0%인 윤 후보에 앞섰다.
     
    한편 2030 정당지지도 조사에서는 민주당이 31.7%를 얻어 1위에 올랐고, 국민의힘 27.9%, 국민의당 9.4%, 정의당 5.4%, 열린민주당 2.2% 순이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이며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