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스라엘, 60대 이상 대상 백신 '4차' 접종 권고

뉴스듣기


중동/아프리카

    이스라엘, 60대 이상 대상 백신 '4차' 접종 권고

    뉴스듣기

    기저질환 앓던 60대 오미크론 확진자 사망

    이스라엘 면역 저하자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 접종. 연합뉴스이스라엘 면역 저하자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 접종. 연합뉴스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확산 우려가 커지면서 이스라엘이 60세 이상 고령층을 대상으로 백신 4차 접종에 나선다.
     
    2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스라엘 보건부 외부전문가위원회는 이날 4차 접종을 권고했다. 
     
    나프탈리 베네트 총리는 "전 세계에 확산하고 있는 오미크론 유행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될 소식"이라고 환영했다. 이어 "시간을 낭비하지 말고 백신을 맞아야 한다"면서 최대한 빠른 백신 접종을 국민들에게 촉구했다.


    이번 결정은 이스라엘 첫 오미크론 사망자가 보고된 직후 나왔다. 병원에 입원한지 2주 만에 숨진 이 사망자는 기저질환을 갖고 있던 60대 남성으로 백신을 2차 접종까지 마쳤으나 추가접종(부스터샷)을 맞진 않았다.
     
    지금까지 이스라엘에서는 최소 340명이 오미크론에 감염된 것으로 집계됐다.
     
    앞서 이스라엘은 이번주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미국과 독일, 이탈리아, 터키, 캐나다 등을 여행금지 국가로 추가 지정했다. 또 총리실은 공무원 50%의 재택근무를 승인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