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尹 직속 새시대준비위, 호남 출신 윤영일 전 의원 영입

뉴스듣기


국회/정당

    尹 직속 새시대준비위, 호남 출신 윤영일 전 의원 영입

    뉴스듣기
    핵심요약

    새시대준비위, 해남 출신 윤영일 전 의원 영입
    윤석열 "정권교체 대장정 동행 기뻐"…별도 조찬 회동
    윤영일 "지역갈등 편가르기 전쟁 극복"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오른쪽)와 김한길 위원장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새시대준비위원장실에서 새시대준비위원회에 합류한 윤영일 전 의원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종민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오른쪽)와 김한길 위원장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새시대준비위원장실에서 새시대준비위원회에 합류한 윤영일 전 의원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종민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직속 기구인 '새시대준비위원회'는 16일 호남 출신 윤영일 전 의원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한길 전 민주당 대표가 이끄는 새시대준비위의 첫 영입 인사로 호남 및 중도층 확장의 일환으로 해석된다.
     
    윤 후보는 이날 오전 여의도 인근에서 윤 전 의원과 별도 조찬 회동 후 영입 환영식을 개최했다. 전남 해남에서 태어난 윤 전 의원은 감사원 출신으로 지난 2016년 20대 총선에서 해남·완도·진도에 국민의당 후보로 당선된 바 있다. 지난해 총선에선 민생당 후보로 출마했지만 고배를 마셨다.


    윤 후보는 환영식에서 "윤 전 의원이 오랜 공직생활 대부분을 감사원에 계시면서 다양한 정부부처 업무를 세심하게 들여다봤고 의정 생활을 하면서 탁월한 의정 능력을 보여줬다"며 "윤 전 의원이 정권교체 대장정에 동행하게 돼 기쁘고 든든하다"고 윤 전 위원을 치켜세웠다.
     
    윤 전 의원은 "지역갈등과 이념갈등 편가르기 전쟁을 극복하고 국민들이 희망을 탈 수 있는 새시대를 열기 위한 일에 일조를 할 생각"이라며 "정권교체가 국민들의 요구요, 여망이다. 저도 희망의 새시대를 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