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화천대유' 현수막 무단 철거 2명 경찰 조사…"동기 파악 중"

뉴스듣기


경인

    '화천대유' 현수막 무단 철거 2명 경찰 조사…"동기 파악 중"

    뉴스듣기
    국민의힘 김은혜 의원 블로그 갈무리국민의힘 김은혜 의원 블로그 갈무리경기 성남에서 국민의힘 김은혜 의원(분당구갑) 측이 설치한 '화천대유' 관련 현수막을 무단으로 철거한 2명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26일 분당경찰서는 재물손괴 혐의로 A(60대)씨와 B(40대)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했다고 밝혔다.

    A씨 등은 지난 25~26일 사이 김 의원 측이 경기 성남시 대장동에 설치한 현수막을 무단으로 철거한 혐의를 받는다.

    김 의원이 설치한 현수막에는 '화천대유 누구껍니까! 대장동 빼앗긴 권리 다시 찾아오겠습니다', '우리가 낸 비싼 분양가 화천대유만 살렸습니다' 등의 내용이 담겼다.

    김 의원 측은 "(화천대유 관련) 현수막 4건이 모두 하루만에 누군가에 의해 훼손된 후 사라졌다"며 "오늘 경찰에 수사의뢰를 하고 신청하고 출근하는 길"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수막 문안은 선관위 사전 협의를 거친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민의힘 김은혜 의원 블로그 갈무리국민의힘 김은혜 의원 블로그 갈무리
    A씨 등은 성남 대장동 사업과 관련해 주민들이 설치한 현수막도 무단 철거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전날 오후 3시쯤 주민들로부터 '현수막이 사라졌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서, 이날 오전 A씨 등을 붙잡았다.

    조사 과정에서 A씨 등이 김 의원 측이 설치한 현수막도 철거한 사실을 확인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 등은 현수막을 철거한 사실을 인정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자세한 내용은 아직 조사 중이며, 두 사람간 관계와 현수막을 철거한 이유 등을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