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 대통령의 취임 직후 첫 '행보'는? 이종섭 국방부장관 등 임명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 대통령의 취임 직후 첫 '행보'는? 이종섭 국방부장관 등 임명

    뉴스듣기
    윤석열 대통령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제20대 대통령 취임식에서 취임 선서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윤석열 대통령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제20대 대통령 취임식에서 취임 선서를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10일 취임한 윤석열 대통령의 첫 행보는 장관 임명이 될 전망이다.

    윤 대통령은 취임식 후 용산 집무실에 도착해 이종섭 국방부장관 등 인사청문보고서가 채택된 장관들에 대한 임명안을 재가할 예정이다.

    대통령실 핵심 관계자는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식 후 용산 집무실에서 장관 임명안을 재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사청문보고서가 채택된 추경호(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이종섭(국방부), 이정식(고용노동부), 이종호(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화진(환경부), 조승환(해양수산부), 정황근(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등에 대한 임명안이 재가될 예정이다.

    이종섭 국방부장관의 취임식은 이날 오후 2시쯤 진행될 예정이며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의 취임식은 11일 오후로 예정돼 있다.  

    앞서 윤 당선인은 취임 당일인 10일까지 정호영 복지부·원희룡 국토교통부·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이상민 행정안전부 등 민주당이 부적격으로 판정한 후보자들의 인사청문보고서를 재송부해줄 것을 국회에 요청했다.

    12일부터 추 후보자가 총리 권한대행으로서 국무위원 제청권을 갖게 될 것으로 보이며, 이르면 이날부터 사실상 청문 기간이 마무리됐음에도 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은 후보자들에 대한 임명 강행이 이뤄질 것으로 관측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