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 일반

    김세정, 코로나 확진 "'사내맞선' 촬영은 다 끝나"

    가수 겸 배우 김세정. 황진환 기자가수 겸 배우 김세정. 황진환 기자현재 SBS 드라마 '사내맞선'에 출연 중인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코로나에 확진됐다.

    소속사 젤리피쉬 엔터테인먼트는 22일 저녁 공식입장을 내어 김세정이 이날 오후 코로나19 PCR(유전자 증폭)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선제 대응 차원에서 진행한 신속 항원 검사에서 '양성'이 먼저 나와, PCR 검사까지 한 결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게 소속사 설명이다.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한 김세정은 최근 SBS '사내맞선' 마지막 촬영을 모두 마친 상태다. 현재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치료와 회복에 전념하고 있다.

    김세정이 코로나에 확진됨에 따라 오는 26일 열릴 예정이었던 팬 미팅 '세정이의 세상일기'는 일정을 바꾸게 됐다. 소속사는 "팬 미팅을 기다려 주신 팬분들의 너른 양해 부탁드리며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3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일일 확진자 수는 49만 881명으로 전날 대비 13만 6913명 늘었다. 위중증 환자는 1084명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