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배우 윤해영, 임원희 소속사 젠스타즈와 전속계약

뉴스듣기


연예 일반

    배우 윤해영, 임원희 소속사 젠스타즈와 전속계약

    뉴스듣기
    배우 윤해영. 젠스타즈 제공배우 윤해영. 젠스타즈 제공배우 윤해영이 새로운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젠스타즈는 윤해영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2022년 더욱 활발한 작품 활동을 예고"했다고 20일 밝혔다.

    젠스타즈 관계자는 "장르를 넘나드는 연기력과 맛깔나는 캐릭터로 대중에게 사랑받아 온 베테랑 배우 윤해영과 한 식구가 돼 든든하다. 젠스타즈는 든든한 동반자로서 함께 할 것을 약속드리며, 다방면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윤해영 배우를 향한 많은 관심과 사랑,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1993년 SBS 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한 윤해영은 '보고 또 보고' '퀸' '인생은 아름다워' '백만송이 장미' '다이아몬드의 눈물' '사랑은 아무도 못말려' '사랑과 야망' '내사랑 금지옥엽' '빅' '총리와 나' '닥터스' '미스 마: 복수의 여신' '속아도 꿈결' '결혼작사 이혼작곡' 시즌2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했다.

    윤해영이 새 둥지를 튼 젠스타즈에는 배우 임원희, 임형준, 이주실, 박아인 등이 속해 있다. 윤해영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