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MBC '방과후 설렘' 이제 하루 1명에게만 투표 가능

뉴스듣기


방송

    MBC '방과후 설렘' 이제 하루 1명에게만 투표 가능

    뉴스듣기
    MBC '방과후 설렘' 온라인 투표 화면 캡처MBC '방과후 설렘' 온라인 투표 화면 캡처MBC 걸그룹 오디션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 온라인 투표 방식이 오늘부터 변경된다.

    '방과후 설렘' 측은 투표 방식이 오늘(20일)부터 기존 7인 선택에서 1인 선택으로 바뀌게 된다고 밝혔다. 하루에 1회씩 단 한 명의 연습생에게만 투표가 가능하다는 뜻이다.

    지난 16일 방송한 8회에서 살아남은 연습생 30명을 대상으로 자신의 '원픽'을 뽑는 투표는 네이버 콘텐츠 '보트'(VOTE) 홈과 '리얼라이브' 모바일 앱에서 할 수 있다.  

    '방과후 설렘'은 글로벌 무대에서 활동할 걸그룹을 뽑는 프로그램이다. 현재 두 번째 순위 발표식에서 4학년 윤채원이 1위에 올랐고, 4학년 김유연, 2학년 김리원, 3학년 김현희가 그 뒤를 이었다.

    참가자들은 2학년 기말고사인 '학년 내 배틀'에 더욱 집중해 자신만의 실력과 숨겨진 매력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이번 '학년 내 배틀'은 한 팀으로 미션을 수행했던 같은 학년 연습생들끼리 경쟁하는 것으로, 연습생들의 보컬·랩·댄스·퍼포먼스 실력을 제대로 확인할 수 있는 곡이 미션곡으로 선정됐다는 게 '방과 후 설렘' 측 설명이다.

    MBC '방과후 설렘'은 매주 일요일 밤 9시 MBC와 네이버 나우에서 동시에 방송한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