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日정부, 외국인 입국 원칙적 금지 연장할 듯

뉴스듣기


국제일반

    日정부, 외국인 입국 원칙적 금지 연장할 듯

    뉴스듣기

    외국인 입국 규제 대책, 내년 1월 이후 유지 검토

    썰렁한 인천공항 출국장. 연합뉴스썰렁한 인천공항 출국장. 연합뉴스일본 정부가 오미크론 변이를 계기로 대폭 강화한 입국 규제 시행 기간을 연장할 것으로 보인다.
     
    17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오미크론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연말까지 시행 하기로 했던 입국 규제 대책을 내년 1월 이후에도 계속 유지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일본 정부는 지난달 30일부터 1개월 동안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원칙적으로 금지하는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또 오미크론 감염자가 나온 지역을 감염 실태에 맞춰 3개 그룹으로 나눈 뒤 해당 지역에서 들어오는 일본인과 장기체류 비자 소지자를 대상으로 3~10일간의 시설 격리를 강제하고 있다.


    전체 입국자 수도 하루 최다 5천명에서 3500명 선으로 줄였다.
     
    이와 관련해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전날 참의원 예산위원회 답변을 통해 "(오미크론) 리스크 수준을 어느 정도 예상할 수 있는 상황이 될 때 까지 신중한 대응을 계속해야 한다"고 말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기시다 총리의 답변을 언급하며 일본 정부가 오미크론 관련 입국 규제 대책의 연장을 검토 중이라고 보도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