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이재명의 '1차 국가인재'는 MZ세대 AI·뇌과학자

뉴스듣기


국회/정당

    [영상]이재명의 '1차 국가인재'는 MZ세대 AI·뇌과학자

    뉴스듣기
    핵심요약

    민주당, 2030 과학자들 '국가인재'로 영입
    이재명 "청년들이 어떻게 정책 결정에 참여하고 집행에 나설 수 있을지 고민해 달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MZ 세대 청년 과학인재 4명이 1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사에서 열린 이재명 캠프 인재영입발표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송민령 뇌과학자, 최예림 딥러닝 인공지능 연구자, 이 후보, 김윤기 AI 개발자, 김윤이 데이터전문가.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MZ 세대 청년 과학인재 4명이 1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사에서 열린 이재명 캠프 인재영입발표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송민령 뇌과학자, 최예림 딥러닝 인공지능 연구자, 이 후보, 김윤기 AI 개발자, 김윤이 데이터전문가.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1일 AI(인공지능) 개발자를 포함한 데이터 전문가, 뇌과학자,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연구자 등을 '1차 국가인재'로 발표했다.

    이 후보는 이날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김윤기(20·AI개발자), 김윤이(38세·데이터전문가), 송민령(37·뇌과학자), 최예림(35·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연구자) 등 4명을 영입한다고 발표했다.

    AI 개발자인 김씨는 아주대학교에 재학 중으로 고등학교 재학시절 시각장애인을 위한 길안내 AI 프로그램을 개발해 주목받았고, 데이터전문가인 김씨는 하버드케네디스쿨을 졸업한 뒤 스타트업 활동을 했다.

    송씨는 카이스트에서 뇌공학을 공부했고 최씨는 이커머스 인공지능 전문기업을 창업한 스타트업 대표다. 서울여대 데이터사이언스학과 교수로도 재직 중이다.

    이들 모두 2030 세대로 청년 표심을 파고들겠다는 이 후보의 의지도 담긴 것으로 보인다.

    이 후보는 "청년 문제도 기성 세대가 결정한다. 청년들이 정책을 낼 수 있게 하고 집행할 수 있게 해달라"며 "여러분들도 어떻게 정책 결정에 참여하고 집행에 나설 수 있을지 고민해달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