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기현 "이재명 눈물의 반성쇼…악어의 눈물에 속지 않아"

뉴스듣기


국회/정당

    김기현 "이재명 눈물의 반성쇼…악어의 눈물에 속지 않아"

    뉴스듣기
    핵심요약

    국민의힘, 민주당 이재명 선대위 비판
    "마치 새로운 사람이라도 된 것처럼 위장쇼"
    "민주당 진정 쇄신하려면 대장동 특검 받아라"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눈물의 반성쇼를 하고 있지만, 민주당의 꼰대, 수구, 기득권 본질은 결코 변하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26일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국민들은 악어의 눈물에 결코 속지 않을 것"이라며 "민주당이 진정 쇄신하려 한다면 공익제보 사건(검찰 고발사주 사건)과 달리 실체가 분명한 '대장동게이트' 특검에 나서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진짜 쇄신은 말이 아닌 실천에 있다"라며 "민주당은 말로만 특검을 운운하고, 행동에는 전혀 나서지 않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권성동 사무총장도 "이재명 후보가 새로운 민주당, 이재명 민주당을 운운하며 마치 새로운 사람이라도 된 것처럼 포장하며 위장쇼를 벌이고 있다"라며 "이재명 후보의 연극은 단지 대장동 늪에서 빠져나가기 위한 대장동 탈출 작전일 뿐"이라고 주장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향해서도 "그동안 민주당 주문에 따라 일사불란하게 움직였던 공수처가 이번엔 어떤 기괴한 수법으로 윤석열 후보에게 흠집낼 지 국민들이 지켜보고 있다"라며 "경거망동에 대해 엄중한 책임 추궁이 따를 것"이라고 말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