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재명 "전두환은 내란·학살의 주범…조문은 생각 안해"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20대 대통령-국민의 선택

노컷뉴스
대통령 선거일2022년 3월 9일 (수)



국회(정당)

    이재명 "전두환은 내란·학살의 주범…조문은 생각 안해"

    뉴스듣기
    핵심요약

    이재명 "全, 수백명 살상하고 사적욕망으로 국가권력 찬탈"
    "용서받을 수 없는 범죄인데 인정조차 하지 않아"
    "다시 이런 일 생기지 않았으면…관련자 양심선언 기대한다"
    빈소 방문 질문엔 "아직 조문 생각하지 않고 있다"

    지난달 22일 광주를 방문해 '전두환 기념비석'을 밟고 있는 모습. 김한영 기자지난달 22일 광주를 방문해 '전두환 기념비석'을 밟고 있는 모습. 김한영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3일 사망한 전직 대통령 전두환씨에 대해 "전씨는 명백하게 확인된 것처럼 내란, 학살 사건의 주범"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민주당사에서 열린 '디지털 대전환' 공약 발표 후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최하 수백 명의 사람을 살상했던, 자신의 사적 욕망을 위해 국가 권력을 찬탈했던, 결코 용서받을 수 없는 범죄에 대해 마지막 순간까지도 국민께 반성하고 사과하지 않았다"며 이같이 비판했다.
     
    그는 "이러한 중대 범죄행위를 인정하지도 않았다"며 "참으로 아쉽게 생각한다"고 안타까움을 나타내기도 했다.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디지털 대전환' 공약을 발표하는 모습. 연합뉴스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디지털 대전환' 공약을 발표하는 모습. 연합뉴스 
    그러면서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여전히 미완 상태인 광주 5·18민주화운동의 진상이 드러날 수 있도록 당시 사건 관련자들의 양심선언을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전씨 빈소를 방문할 것이냐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현재 상태로는 아직 조문을 생각하지 않고 있다"며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