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AMAs '올해의 아티스트'도 BTS 품에…亞 최초 수상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AMAs '올해의 아티스트'도 BTS 품에…亞 최초 수상

    뉴스듣기
    '2021 AMAs'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상을 받은 방탄소년단. AMAs 공식 트위터'2021 AMAs'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상을 받은 방탄소년단. AMAs 공식 트위터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다시 한번 새 역사를 썼다.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2021 American Music Awards, AMAs)에서 아시아 가수 최초로 '올해의 아티스트'에 선정됐다.

    22일 오전(한국 시간) 열린 '2021 AMAs'에서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아티스트' 상의 주인공이 됐다. 2018년부터 4년 연속 후보에 올라 1개 이상의 상을 탄 방탄소년단이 올해 처음 후보가 된 부문이자, 시상식을 대표하는 '대상' 격인 상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게다가 아시아 아티스트로서는 최초 수상이다.

    방탄소년단은 최근 10년 동안 2011년, 2013년, 2018~2020년까지 5번 상을 탄 테일러 스위프트, 2016년 수상자인 아리아나 그란데를 비롯해 드레이크, 올리비아 로드리고, 더 위켄드까지 내로라하는 아티스트와 함께 후보에 올라 수상 가능성에 큰 관심이 쏠렸다.

    2017년 공연자(퍼포머)로 AMAs에 입성한 후 햇수로 5년 만에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아티스트'에 오르는 대기록을 썼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페이보릿 팝 듀오/그룹 △페이보릿 팝송 △올해의 아티스트까지 후보에 오른 모든 부문 상을 탔다.

    21일(현지 시간) 저녁 8시부터 미국 로스앤젤레스(LA)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리고 있는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는 미국 ABC 방송사가 한 해 동안 가장 인기 있는 가수에게 음악상을 주는 시상식이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