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인터뷰]홍준표 "윤석열 검증? 신상품도 흠 있으면 반품"

뉴스듣기


정치 일반

    [인터뷰]홍준표 "윤석열 검증? 신상품도 흠 있으면 반품"

    뉴스듣기

    1년 3개월만의 복당, 김종인 악연 때문
    '꼰대' 이미지, 국민들 싫어하니 바꿀 것
    文정권 정치보복만 하며 나라 무너뜨려
    검찰총장 출신 尹, 의혹만으로도 문제
    검증 시작되면 반품여부 판가름 날 것
    秋가 尹 잡는 매? 오히려 자기가 잡혀

    ■ 방송 :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FM 98.1 (07:20~09:00)
    ■ 진행 : 김현정 앵커
    ■ 대담 :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우여곡절 끝에 홍준표 의원이 국민의힘에 복당했습니다. 어제 국민의힘 최고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가 됐죠. 지난해 총선 출마를 위해서 탈당한 이후에 1년 3개월 만에 복당입니다. ‘잠시 집을 떠나야 했던 집안의 맏아들이 돌아온 거다. 정권 교체의 밀알이 되겠다’라는 포부를 어제 남겼는데요.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 지금부터 직접 만나보죠. 홍 의원님 안녕하세요.

    ◆ 홍준표> 안녕하세요.

    ◇ 김현정> 축하드립니다.

    ◆ 홍준표> 1년이 넘었죠. 지난번에 총선 끝나고 바로 김현정 앵커하고 이야기하고 난 다음에 꼭 1년 됐습니다. (웃음)

    ◇ 김현정> (웃음) 그러게 말입니다. 아니, 그 집으로 돌아오는 길이 이렇게까지 험난하고 이렇게까지 시간이 길어질 줄 아셨어요?

    ◆ 홍준표> 나는 그렇게까지는 예측은 못 했죠. 통상으로 총선 과정에서 선거가 끝나고 나면 무소속으로 당선된 사람들은 2, 3개월 내에 다 입당을 했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늦어진 것은, 제가 받은 느낌만 말씀드리면 갑자기 집안에 계모가 들어와서 맏아들을 쫓아냈다. 이유도 없이. 그런데 그 기간이 좀 오래 걸렸다. 그런 생각입니다.

    ◇ 김현정> 혹시 그 계모가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 말씀하시는 거예요?

    ◆ 홍준표> 황 대표도 될 수 있죠.

    ◇ 김현정> 아, 황교안 전 대표. 그러면 두 분이었군요.

    ◆ 홍준표> 쫓아낸 사람은 황교안 전 대표고. 또 받아들이지 않았던 분은 또 김종인 전 위원장이죠.

    ◇ 김현정> 홍준표 의원님 비유하시는 거 보니까 여전하십니다. 언어의 마술사 (웃음)

    ◆ 홍준표> (웃음) 비유가 아니고. 아니, 계모한테 맏아들이 이유 없이 쫓겨나가지고, 그리고 다시 들어온 사람도 그거를 집안에 안 들이고 심사를 받으라고 하니까, 어떻게 내 집에서 쫓겨났는데 내가 심사를 받습니까? 그것도 (김종인 전 위원장과의) 93년도 악연 때문에 아예 심사를 포기를 했죠.

    ◇ 김현정> 그 악연 때문에 여전히 그게 걸린 거라고 보세요? 그 문제라고 보세요?

    ◆ 홍준표> 뭐 다른 이유를 내세우는데 그거는 핑계에 불과하고 나는 악연 때문에 신청을 안 했죠.

     

    ◇ 김현정> 알겠습니다. ‘우여곡절 끝에 맏아들이 돌아왔다’ 이거는 좀 웃자고 드리는 질문입니다만 원래 늘 빨간 넥타이 매시잖아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