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WHO 예측 "코로나 고위험군 매년 백신 접종해야"

뉴스듣기


국제일반

    WHO 예측 "코로나 고위험군 매년 백신 접종해야"

    뉴스듣기

    국가 경제력에 따른 '백신격차' 더 커질수도
    최악의 경우 내년 백신생산량 올해의 절반 불과

    황진환 기자

     

    WHO(세계보건기구)가 고령층 등 코로나19에 취약한 사람들은 매년 백신을 접종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전망했다.

    로이터통신은 24일(현지시간) WHO의 내부문건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이 문제는 WHO의 코백스(COVAX‧저개발 국가 백신 지원 계획)와 함께 백신 동맹을 이끄는 가비(Gavi)의 이날 회의에서 논의될 예정이다.

    백신 제조사인 모더나와 화이자-바이오엔테크는 높은 면역 수준을 유지하기 위해 전 세계에 부스터샷(추가 접종)이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내왔지만, 이에 대한 증거는 불분명하다.

    지난 8일 만들어진 이 문건을 보면 WHO는 고위험군이 매년 부스터샷을 접종하고, 일반인들이 2년 마다 추가 접종을 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 이런 결론을 낸 구체적인 이유는 없지만, 변이가 계속 나타나고 이에 맞춰 백신이 정기적으로 업데이트될 것을 전제하고 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