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신군부, 5.18 당시 M16 사망자를 카빈 등의 사망자로 조작 ''의혹''

뉴스듣기


광주

    신군부, 5.18 당시 M16 사망자를 카빈 등의 사망자로 조작 ''의혹''

    뉴스듣기

    ''GIS로 그리는 5.18 사망자 지도'' 특별기획 4편

    광주CBS는 5.18 민주화운동 33주년을 맞아 5.18 사망자 165명을 지도로 표현한 ''GIS로 그리는 5.18 사망자 지도'' 특별기획을 마련했다.

    ''GIS로 그리는 5.18 사망자 지도''는 1980년 5.18 당시 사망자 165명의 GIS(지리정보시스템) 지도를 통해 5.18 당시 사망자들이 언제, 어디서, 어떻게 사망했는지를 시각적으로 보여주게 된다.

    이번 기획은 광주CBS와 5.18 기념재단, 광주 광산구가 공동으로 추진했으며, GIS 전문업체인 GIS 유나이티드가 재능기부 차원에서 무상으로 GIS 지도를 제공했다.

    한편 5.18 사망자 GIS 지도는 국내에서는 상용화되지 않은 웹 기반 지도여서 ''인터넷 익스플로러 10.0''과 ''구글 크롬'', ''파이어폭스'', ''사파리'' 등의 웹 브라우저에서만 구동되는 한계가 있다.

    다만, 스마트폰에서 자유자재로 5.18 사망자 지도를 구동할 수 있다.
    (☞ 5.18 민주화운동 사망자 GIS 지도 페이지 바로가기(http://www.nocutnews.co.kr/evt/1980518/)) [편집자 주]

    시민들을 진압하기 위해 도열한 공수부대

     

    5.18 사망자 GIS 지도에서 보라색과 파란색 등의 아이콘은 5.18 당시 사망자가 사망하게 된 사망원인을 나타내고 있다.

    지도에서 아이콘의 위치는 사망원인별로 분류된 5.18 사망자의 당시 주소를 나타내고 있다.

    아이콘을 클릭하면 M16과 카빈, 타박사, 차량사, 자상, 기타 총상 등 사망원인별로 5.18 사망자가 어디에서 발생했는지를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예를 들어 M16을 클릭하면 전체 사진에서 M16에 의한 사망자들만 표시된 별도의 페이지로 넘어가면서 M16에 의한 5.18 사망자 주소를 볼 수 있다.

    M16에 의한 5.18 사망자 지도

     

    전체 사망자 165명 중 60.6%인 100명이 M16에 의한 사망자라는 점에서 광주시 전역에서 M16에 의한 사망자가 발생했다는 사실을 GIS 지도를 통해 알 수 있다.

    타박사는 공수부대가 유혈진압 과정에서 총기뿐만 아니라 곤봉과 총기의 개머리판을 무분별하게 휘두르면서 발생한 것으로 전체 사망원인 중 세 번째였다.

    5.18 당시 자상(刺傷) 사망자 김경환 검시내용

     

    공수부대의 대검에 위한 사망을 의미하는 자상(刺償)도 2명이나 발생해 공수부대가 총기와 곤봉, 대검 등을 시민들의 시위 진압과정에서 광범위하게 사용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데이터 베이스 분석 결과 5.18 사망원인별로는 M16 사망자가 100명으로 가장 많고, 카빈이 27명, 타박상이 14명, 차량사와 자상이 각각 13명과 6명으로 분석됐다.

    기타 총상은 총상에 의한 사망은 분명하지만 M16인지 카빈인지 총기 종류가 명확하지 않을 경우 분류 방법으로 사용됐다.

    특히 5.18 사망자 GIS 지도 제작 과정에서 신군부가 5.18 사망자의 사망원인을 분류하면서 계엄군에 의한 사망자 수를 줄이기 위해 고의적으로 M16 사망자를 카빈이나 기타 총상 사망자로 조작했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5.18 이후 이뤄진 사망자 검시에서 카빈이나 기타 총상 등으로 분류됐던 5.18 사망자의 사인이 사실 확인 결과 M16으로 변경된 경우가 적지 않았다는 점이 그 같은 의혹을 뒷받침한다.

    5.18 민주유공자유족회 정수만 전 회장에 따르면 165명 중 23명의 사망원인이 수정됐는데, 그 가운데 카빈이나 기타 총상 등에서 M16으로 사인이 바뀐 경우가 13건이었다.[BestNocut_R]

    이는 사망자 검시 과정에서 총기를 특정하기 어려웠기 때문일 수 있지만 신군부가 시민군간 교전에 위한 사망자 수를 늘기기 위해 계엄군이 사용하지 않았던 카빈에 의한 사망자 수를 고의로 부풀렸다는 의혹이 제기되는 이유이다.

    5.18 민주화운동유족회 정수만 전 회장은 "신군부가 M16에 의한 사망자 수를 줄이기 위해 시민군 간 교전으로 사망자가 많이 발생한 것 처럼 M16 사망자를 카빈으로 인한 사망자로 조작한 의혹이 있다"고 말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