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NCT 태용-박주현 양측, 열애설 빠르게 부인 "친구일 뿐"

    왼쪽부터 NCT 태용, 배우 박주현. 각 소속사 제공왼쪽부터 NCT 태용, 배우 박주현. 각 소속사 제공남성 아이돌 그룹 NCT의 태용과 배우 박주현 측이 열애설을 부인했다.

    태용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2일 CBS노컷뉴스에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 단순 친구일 뿐"이라고 밝혔다.

    박주현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 관계자 역시 "전혀 사실이 아니다. 두 사람은 단순한 친구 사이"라고 말했다.

    앞서 위키트리는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 올라온 글을 바탕으로 태용과 박주현의 열애설이 터졌다고 12일 보도했다. 박주현이 태용이 속한 NCT 127 콘서트에 방문해 함께 인증 사진을 찍은 것이 근거라고 주장했다.

    2016년 4월 '일곱 번째 감각'(The 7th Sense)을 통해 NCT U 첫 번째 조합으로 가요계에 데뷔한 태용은 NCT 127의 리더다. 현재 북미~남미 투어를 진행 중인 NCT 127은 11일(현지 시간) 미국 휴스턴 도요타 센터에서 공연했다. 오는 30일에는 정규 4집 리패키지 '에이요'(Ay-Yo)를 발매한다.

    배우 박주현은 영화 '드라이브' '서울대작전'과 드라마 '인간수업' '좀비탐정' '마우스' '너에게 가는 속도 493㎞' 등에 출연했다. 현재 방송 중인 MBC '금혼령, 조선 혼인 금지령'에서 소랑 역을 연기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