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영동

    양양서 산불예방 계도 임차 헬기 추락…인명피해 확인 중

    핵심요약

    기장, 부기장 2명 탑승한 것으로 파악

    27일 오전 10시 50분쯤 강원 양양군 현북면 어정전리 명주사 인근에 헬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양양군 제공27일 오전 10시 50분쯤 강원 양양군 현북면 어정전리 명주사 인근에 헬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양양군 제공
    27일 오전 10시 50분쯤 강원 양양군 현북면 어정전리 명주사 인근에 헬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헬기에는 기장과 부기장 등 2명이 탑승하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사고를 접수한 뒤 현장에 소방 헬기 2대를 비롯해 구조대, 진압대, 긴급 기동대 등의 인력을 투입해 화재 진압과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27일 오전 10시 50분쯤 강원 양양군 현북면 어정전리 명주사 인근에 헬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양양군 제공27일 오전 10시 50분쯤 강원 양양군 현북면 어정전리 명주사 인근에 헬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양양군 제공
    추락한 현장에는 산산조각 난 헬기에서 화염이 발생하고 있으며 아직 인명피해 등은 확인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추락 이후 화재가 일어나 탑승자 구조와 화재 진화 작업이 함께 진행 중이다"고 전했다.

    사고가 난 헬기는 속초시가 임차한 헬기로 산불예방 계도 비행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