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韓뮤지컬 자존심 지켰다…'빨래' 中 18개 도시 순회공연

뉴스듣기


공연/전시

    韓뮤지컬 자존심 지켰다…'빨래' 中 18개 도시 순회공연

    뉴스듣기
    뮤지컬 '빨래' 26차 프로덕션

    대학로 유니플렉스서 2023년 1월 29일까지

    씨에이치수박 제공 씨에이치수박 제공 창작뮤지컬 '빨래'가 중국에서 세 번째 라이선스 공연을 갖는다.

    제작사 씨에이치수박은 뮤지컬 '빨래' 라이선스 공연이 지난 8월 24~28일 베이징을 시작으로 9월 16일~11월 19일까지 18개 도시 순회공연을 통해 중국 관객을 만난다고 밝혔다.

    뮤지컬 '빨래'는 작가를 꿈꾸는 비정규직 서점 직원 '나영'과 몽골 출신 이주노동자 '솔롱고'를 중심으로 소시민 삶의 애환을 서정적인 노래로 풀어낸 작품이다. 2005년 4월 초연 후 누적관객 100만 명을 기록한 대학로 스테디셀러 뮤지컬이다.

    '빨래'는 아시아 뮤지컬 시장에서 대한민국 창작뮤지컬의 자존심을 세우고 있다. 2012년과 2015년 일본에서 라이선스 공연을 한 데 이어 2015년에는 중국에서 초청공연을 열었다. 당시 중국관객의 호응 덕분에 2017년 라이선스 초연, 2018년 라이선스 재공연을 가졌다.

    제작사는 "뮤지컬 '빨래' 라이선스 공연이 대한민국 소극장 뮤지컬의 해외 진출에 좋은 사례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뮤지컬 '빨래' 26차 프로덕션은 대학로 유니플렉스에서 2023년 1월 29일까지 공연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