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NCT 드림, 잠실 주경기장 입성…오늘 단콘 시작

뉴스듣기


가요

    NCT 드림, 잠실 주경기장 입성…오늘 단콘 시작

    뉴스듣기
    NCT 드림이 오늘(8일)부터 내일(9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두 번째 단독 콘서트를 연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NCT 드림이 오늘(8일)부터 내일(9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두 번째 단독 콘서트를 연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7인조 남성 아이돌 그룹 NCT DREAM(엔시티 드림)이 잠실 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NCT 드림이 오늘(8일)부터 내일(9일)까지 이틀 동안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두 번째 단독 콘서트 '더 드림 쇼2 - 인 어 드림'(THE DREAM SHOW2 - In A DREAM)을 연다고 8일 밝혔다.

    6만 5599석을 보유하고 있고, 최대 10만 명까지 수용할 수 있는 잠실 주경기장은 가수들에게 '꿈의 무대'로 꼽힌다. NCT 드림은 데뷔 6년 만에 잠실 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치르게 됐다.

    당초 지난 7월 말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공연은 멤버들의 코로나 확진으로 취소됐으나, 오히려 더 큰 규모의 공연장으로 옮김으로써 NCT 드림에게는 전화위복이 됐다.

    공연명 '인 어 드림'은 '꿈'을 통해 서로 공감하고 '음악'으로 하나가 되는 NCT의 세계관을 바탕으로, NCT 드림과 관객이 음악으로 교감하는 순간, 꿈처럼 환상적인 공연이 펼쳐진다는 의미를 담았다.

    약 2년 10개월 만에 팬들과 한 장소에서 만나는 대면 콘서트를 치르는 NCT 드림은 히트곡부터 앨범 수록곡, NCT 단체 앨범 발표곡, 유닛곡 등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SM엔터테인먼트는 공연 시작 1시간 전부터 공연장 안에서만 볼 수 있는 스페셜 영상이 송출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NCT 드림의 두 번째 단독 콘서트 '더 드림 쇼2- 인 어 드림'은 첫날 공연은 오늘(8일) 저녁 7시 서울 송파구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다. 둘째 날 공연은 9일 저녁 7시 오프라인으로 열림과 동시에, 비욘드 라이브에서도 온라인 유료 생중계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