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구FC, 홈에서 관중 페트병 투척에 제재금 1000만원

뉴스듣기


축구

    대구FC, 홈에서 관중 페트병 투척에 제재금 1000만원

    뉴스듣기
       대구FC와 수원 삼성 경기 장면. 한국프로축구연맹대구FC와 수원 삼성 경기 장면. 한국프로축구연맹
    대구FC가 한국프로축구연맹으로부터 1000만원의 제재금을 부과 받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8일 제12차 상벌위원회를 열어 대구 구단과 가마 감독에 대한 징계를 의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어 "대구 구단에는 경기장 안전 및 질서 유지 의무 위반에 따른 책임으로 제재금 1000만원을 부과했다"고 덧붙였다.
       
    지난 3일 대구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대구와 수원 삼성의 K리그1 26라운드에서 경기 종료 후 관중이 심판진을 향해 페트병을 던졌고, 이를 맞은 부심이 부상을 입었다.

    페트병을 던진 관중은 경찰에 인계됐다.
       
    경기 종료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판정에 대한 부정적 언급을 한 대구 가마 감독에게는 제재금 500만원을 부과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