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올림픽 2회 출전' 컬링 팀 킴, 태극마크 유지 실패

뉴스듣기


스포츠일반

    '올림픽 2회 출전' 컬링 팀 킴, 태극마크 유지 실패

    뉴스듣기
    팀 킴. 대한컬링연맹 제공팀 킴. 대한컬링연맹 제공여자 컬링 '팀 킴(강릉시청)'이 태극마크를 잠시 내려놓는다.

    팀 킴은 16일 진천선수촌에서 열린 2022년 KB금융 한국컬링선수권대회 준결승에서 춘천시청(스킵 하승연)에 5대7로 졌다.

    이번 대회는 국가대표 선발전을 겸한다. 우승 팀이 태극마크를 단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따며 유명세를 떨친 팀 킴은 2020년 이 대회 우승과 함께 국가대표로 복귀했다. 2021년 대회에서도 우승하며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에도 출전했다. 이어 세계선수권대회에서는 한국 컬링 최초로 준우승을 차지했다.

    하지만 준결승 패배와 함께 국가대표로 선발되지 못했다. 경기도청(스킵 김은지)과 춘천시청의 결승전 승자가 새 국가대표가 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