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유정복 "박남춘, 송영길 덕"…박남춘 "공약이행 최고등급"

뉴스듣기


경인

    유정복 "박남춘, 송영길 덕"…박남춘 "공약이행 최고등급"

    뉴스듣기
    핵심요약

    송영길 "얼마 전, 박남춘이 내 덕에 먹고 산다더라"
    유, 발언 인용하며 "그 말이 맞는 듯…이룬 것 없어"
    박 "인천발 KTX 만들고, 매니페스토 최고 등급 받아" 반박

    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연합뉴스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 연합뉴스
    국민의힘 유정복 인천시장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를 향해 "송영길 전 시장 덕에 먹고 산다는 말이 사실인 것 같다"며 치적 깎기에 나섰다.

    유 후보는 16일 열린 인천시장 후보자 토론회에서 "얼마 전 송영길 전 시장이 '박남춘 시장은 내가 해놓은 걸로 먹고 산다더라'라고 얘기했는데, 그 말이 맞는 것 같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지난 14일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오세훈 후보가 저를 실패한 시장이라고 한다"며 "그런데 얼마 전 만난 박남춘 후보는 (인천시장 시절) 제가 만들어놓은 것 덕분에 먹고 산다고 얘기하더라"라고 말했다.

    유 후보가 같은 당 인사의 발언을 인용해 박 후보의 시정 능력에 프레임을 씌우는 전략을 사용한 것이다.

    이어 유 후보는 "4년 전 박 후보는 서해평화협력 시대 등을 약속했지만, 현재 달라진 건 없다"며 "원도심 균형발전이나 권역별 미래산업 육성도 이뤄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 윤창원 기자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 윤창원 기자
    그러자 박 후보는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 공약이행 평가 결과까지 근거로 들며 반박했다. 박 후보는 "(송 후보의 발언) 그 말도 일리가 있다. 왜냐하면 삼성바이오나 하나은행 같은 기업이 일부를 제외하고 모두 인천으로 온다"며 "이것은 우리 인천 경제에 아주 큰 도움이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저는 이것 외에도 인천발 KTX 공약을 지켰고, 부채를 해결하고 재정 정상 도시도 만들었다"며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이행평가에서도 최고 등급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유 후보가 "매니페스토 결과는 계획서에 대한 평가"라고 지적하자 박 후보는 "매니페스토 본부를 모욕하는 것"이라고 받아쳤다.

    한편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는 지난 2월~3월 전국 시·도와 교육청의 공약 이행을 분석해, 인천시 등 5곳에 평점 90점 이상인 SA등급을 매겼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