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역 해군 중장, 부대 예산 유용 혐의로 형사입건

뉴스듣기


국방/외교

    현역 해군 중장, 부대 예산 유용 혐의로 형사입건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
    현역 해군 중장이 예산을 유용한 혐의로 군 수사기관에서 정식 수사를 받고 있는 사실이 드러났다.

    국방부 조사본부 수사단은 16일 경남 진해 지역 모 해군 부대 지휘관 A중장을 직권남용 등 혐의로 이날 형사입건했다고 밝혔다.

    그는 부대 예산으로 가구 등 개인 물품을 구입한 혐의 등으로 내사를 받아 오다, 이날 정식 수사를 받는 피의자로 전환됐다.

    다만 본인은 CBS노컷뉴스와 통화에서 "부대에 와 보니 회계상으로 잘못된 부분이 있어 이를 바로잡고, 사령관 관사에 부족한 물품을 예산으로 정당하게 구매했을 뿐이다"고 설명했었다.

    해군본부는 오는 17일 보직해임심의위원회를 열어 A제독의 보직해임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한편 그는 장성급 장교인데다 사건에 적용된 혐의가 직권남용인 만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통보 대상이다.

    다만 공수처가 사건을 이첩받아 수사할지를 결정하는 데는 시간이 걸려, 그동안은 국방부 조사본부가 계속 사건을 들여다볼 전망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