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공약집 '오또케' 논란 뒤 사과, 책임자 해촉

뉴스듣기


국회/정당

    공약집 '오또케' 논란 뒤 사과, 책임자 해촉

    뉴스듣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5일 정오 대전시 중구 으능정이 문화의 거리 유세에서 손가락 기호 2번을 하며 지지자들의 환호에 답을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15일 정오 대전시 중구 으능정이 문화의 거리 유세에서 손가락 기호 2번을 하며 지지자들의 환호에 답을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측이 사법개혁 공약을 제시하면서 보도 참고자료에 여성 혐오 표현을 사용한 것과 관련해 사과와 함께 관련 단어를 삭제했다.

    원희룡 선거대책본부 정책본부장은 15일 "어제(14일) 발표한 사법개혁 보도참고자료 중 '오또케'라는 단어가 포함된 데 대해 사과 말씀드린다"라며 "자료에서 해당 단어를 즉시 삭제하고, 책임자를 해촉하였다"라고 기자들에게 입장을 전했다.

    앞서 윤 후보는 전날 사법개혁 공약을 발표하면서 함께 배포한 자료에 경찰 개혁의 필요성을 다루면서 "지난해 11월 15일 인천 층간소음 문제로 이웃 주민에게 흉기를 휘두르는 범죄 현장에서 무장경찰관이 도망가고 결국 피해자가 흉기에 찔려 중태를 입는 사건이 발생했다"며 "이전에도 경찰관이 '오또케' 하면서 사건 현장에서 범죄를 외면했다는 비난이 있다"는 내용을 담았다.
    국민의힘 제공국민의힘 제공
    여기서 '오또케'라는 표현은 인터넷 남성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여성 경찰들이 범죄 현장에서 "어떻게 해"만 반복하며 제대로 대처하지 못한다며 조롱·비하하는 맥락에서 쓰이는 표현이다. '오또케'가 여경의 업무 능력에 대한 비하 뿐 아니라 여성 혐오 맥락에서 다양하게 소비되는 표현이다 보니 논란이 인 것이다. 국민의힘 선대본부 측은 "관련 자료를 생산한 분도 그런 의미인지 몰랐다고 한다"고 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