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믿고 입양 보낸건데"…흉기로 '고양이 몸 난도질' 학대 의혹

뉴스듣기


청주

    "믿고 입양 보낸건데"…흉기로 '고양이 몸 난도질' 학대 의혹

    뉴스듣기
    인터넷 커뮤니티 캡처인터넷 커뮤니티 캡처
    충북 청주에서 고양이를 흉기로 찌르는 등 동물 학대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청주흥덕경찰서는 최근 입양 고양이 학대 사건에 대한 고발장을 접수하고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고양이 학대 의혹은 최근 한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물을 통해 불거졌다.
     
    게시물에는 청주에 사는 A(30대)씨가 고양이를 입양한 뒤 흉기로 잔인하게 학대했다는 내용의 글과 사진이 포함됐다.
     

    게시자 B씨는 "직접 구조한 유기 고양이를 A씨에게 입양 보냈는데, 한 달도 안 돼 다른 곳으로 보냈다는 연락을 받았다"며 "자초지종을 캐물었더니 A씨가 학대 사실을 털어놨다"고 설명했다.
     
    B씨는 청주지역 한 동물 관련 단체를 통해 A씨를 동물 학대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
     
    경찰은 조만간 A씨를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