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여야, 추경 임시국회 27일 개의…설 연휴 직후부터 심사

뉴스듣기


국회/정당

    여야, 추경 임시국회 27일 개의…설 연휴 직후부터 심사

    뉴스듣기
    한병도 더불어민주당,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가  24일 국회에서 만나  추경안 처리를 위한 임시국회 일정을 협의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한병도 더불어민주당, 추경호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가 24일 국회에서 만나 추경안 처리를 위한 임시국회 일정을 협의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여야가 24일 자영업자 소상공인 손실보상 목적의 14조원 규모 추가경정예산안 심사를 위한 한 달 간의 일정에 합의했다. 27일에 임시국회 개회식과 시정연설을 진행하고, 설 연휴 직후부터 심사에 들어가는 일정이다. 다만 추경을 최종 통과시킬 본회의 날짜는 미정이다.

    더불어민주당 한병도, 국민의힘 추경호 각 당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만나 이같이 합의했다. 25조~35조까지 추경 규모를 키우는 방안을 두고 여야 간 치열한 신경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일단 협상 시작을 위해 본회의 날짜를 제외하고 의사 일정에 합의한 것으로 보인다.

    각 상임위원회의 추경안 심사는 다음달 3일부터 8일까지 실시하고, 예산안을 종합 심사하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7일부터 진행한다. 다만 양당은 추경안의 본회의 처리를 위한 의사일정에는 합의하지 못했다. 양당 원내수석부대표는 설 이후인 다음달 8일 다시 만나 추경안을 최종 통과시킬 본회의 날짜를 잡기로 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