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방탄소년단 후보 오른 그래미, 오미크론 확산에 연기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방탄소년단 후보 오른 그래미, 오미크론 확산에 연기

    뉴스듣기
    그룹 방탄소년단이. 박종민 기자그룹 방탄소년단이. 박종민 기자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후보에 오른 그래미 시상식이 코로나19에 연기됐다.

    5일(현지시간) 미국 매체들은 그래미 어워드를 주관하는 레코딩 아카데미가 오미크론 변이에 따른 코로나19 확산이 위험하다고 판단해 시상식을 연기했다고 보도했다. 레코딩 아카데미는 추후 확정된 일정을 발표할 예정이다.

    당초 제64회 그래미 어워드는 오는 31일 로스앤젤레스(LA) 크립토닷컴 아레나(옛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릴 계획이었다. 지난해 시상식도 코로나19로 인해 1월 31일에서 3월 14일로 한 차례 연기된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그래미 어워드에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에는 수상이 불발됐지만 2년 연속 같은 부문에 노미네이트 돼 올해 수상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