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허웅, 이상민 넘었다…19년 만에 올스타 최다 득표

뉴스듣기


농구

    허웅, 이상민 넘었다…19년 만에 올스타 최다 득표

    뉴스듣기
    DB 허웅. KBL 제공DB 허웅. KBL 제공허웅(DB)이 '영원한 오빠' 삼성 이상민 감독을 넘어섰다.

    KBL는 13일 2021-2022시즌 올스타전 팬 투표 3차 중간 집계 결과(오후 1시 기준)를 공개했다. 올스타전 팬 투표는 지난 11월20일 시작됐다.

    허웅이 부동의 1위다. 허웅은 14만2655표를 얻어 2위인 동생 허훈(kt, 11만4368표에 3만표 가량 앞섰다. 무엇보다 이상민 감독이 현역 시절이었던 2002-2003시즌 올스타전 최다 12만354표를 19년 만에 깨뜨렸다. 아직 투표는 끝나지 않은 상태라 허웅의 최다 득표 기록은 더 늘어날 전망. 허훈은 역대 7번째로 10만표를 넘겼다.

    김시래(삼성, 9만8076표)가 3위를 지킨 가운데 4~7위는 살짝 바뀌었다.

    이정현(KCC, 8만9734표)이 4위로 올라섰고, 양홍석(kt, 8만7365표)이 5위로 내려앉았다. 김선형(SK, 8만6786표)과 김낙현(한국가스공사, 8만6173표)도 자리를 바꿨다. 변준형(KGC, 7만5541표)이 8위, 김종규(DB, 7만3048표)가 9위, 이대성(오리온, 7만2536표)이 10위에 자리했다.

    2021-2022시즌 올스타전은 내년 1월16일 한국가스공사 홈 대구체육관에서 열린다.

    포지션 구분 없이 팬 투표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은 24명이 선발되고, 팬 투표 1, 2위가 올스타전 주장 자격으로 드래프트를 통해 올스타팀을 구성한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