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크라켄 공개한 이준석, 대선 여론조작 '정조준'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국회/정당

    크라켄 공개한 이준석, 대선 여론조작 '정조준'

    뉴스듣기
    핵심요약

    대선 위해 비단주머니 마련했다는 이준석
    첫 번째로 댓글 조작 포착하는 '크라켄' 공개
    "여론 조작 발견하며 선관위 고발 및 수사 고발"
    드루킹 언급하며 "민주당 여론공작 포기하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4일 국회 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열린 '20대 대선 여론조작 방지를 위한 온라인 싸드, 크라켄 공개'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4일 국회 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열린 '20대 대선 여론조작 방지를 위한 온라인 싸드, 크라켄 공개'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가 14일 대선을 위해 마련했다는 비단주머니의 첫 번째 아이템인 '크라켄'을 공개했다. 온라인 공간에서 발생하는 여론 조작 행위를 포착해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등에 고발하는 것이 주요 골자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크라켄을 공개하며 '온라인 사드(THAAD)'라고 주장했다. 이 대표는 "대선 때마다 반복되는 여론 조작 시도야말로 민심을 왜곡하고 선거 결과에 대한, 민주주의에 대한 중대한 도전"이라며 "사드 미사일을 배치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조기 경보시스템을 도입해야 한다는 취지로 크라켄을 가동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앞서 대선에서 논란이 일었던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을 언급하며 "민주당도 이번 대선에서는 어쭙잖은 여론 공작이나 민심 왜곡에 투자하는 것은 포기하기를 바란다"라며 "(크라켄이) 거의 완벽하게 잡아낼 수 있다고 자신한다. 여론 조작 부분은 매우 엄격히 다루고 발견한 부분에 대해선 선관위 고발 및 수사 고발 등 여러 조치를 취하겠다"고 경고했다.

    이 대표는 크라켄 공개 이후 기자들과 만나 '댓글 내용을 사찰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있다'는 질문에 대해 "저희는 공명 선거 이외 다른 목적에 활용 안 할 것"이라며 "그 부분은 양심을 걸고 말하겠다"라고 답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