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유정 전 남편 이영범 "여배우와 바람? 그런 적 없어"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노유정 전 남편 이영범 "여배우와 바람? 그런 적 없어"

    뉴스듣기
    배우 이영범. 황진환 기자배우 이영범. 황진환 기자배우 이영범이 여배우와의 불륜설을 전면 부인했다.

    이영범은 7일 언론을 통해 공식입장을 내고 "최근 유튜브를 비롯한 인터넷 매체 등에 저에 관한 내용들이 떠돌고 있어서 이렇게 제 입장을 말씀드리게 된 것을 이해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최근에 여배우의 실명을 거론하며 유튜브를 비롯한 인터넷 매체에 떠도는 허무맹랑한 말들에 대해서 분노와 함께 더 이상 인내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게 됐다"며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모 여배우와 바람을 피웠다느니 하는 그런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이 같은 내용을 확산시킨 유튜버와 악플러 등에게도 경고했다.

    이영범은 "지금 저를 음해하고 모욕하고 있는 유튜브 채널 개설자들은 즉시 내려주시기 바란다. 그리고 이에 기반하여 악성 댓글을 쓴 사람들은 모두 삭제해 주기 바란다"면서 "앞으로 저를 인격살인하는 자들에 대하여는 끝까지 추적해 강력한 법적조치로 법의 심판을 받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범은 개그맨 노유정과 지난 1994년 결혼해 1남 1녀를 뒀지만 2015년 이혼했다. 최근 유튜브 채널 웹예능에 출연한 노유정이 "한 여배우 때문에 이혼했다"고 고백해 파장이 일었다. 누리꾼들은 추정한 여배우를 겨냥해 악성 댓글을 달았고, 곧 검증 없는 의혹만이 일파만파 퍼졌다.

    다음은 이영범의 입장 전문.
    이영범 입장문
    안녕하세요. 배우 이영범입니다.

    최근 유튜브를 비롯한 인터넷 매체 등에 저에 관한 내용들이 떠돌고 있어서 이렇게 제 입장을 말씀드리게 된 것을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는 2015년 이혼 후 공인으로서 원만한 결혼생활을 유지 못하고 이혼하게 되어 죄송하다는 말씀을 시청자 여러분께 드린 바 있습니다.

    그 이후 제 결혼생활에 대한 이런저런 보도를 접하고, 하고 싶은 말도 많았지만 최대한 인내하며 개인적으로 회한과 참회의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런데 최근에 여배우의 실명을 거론하며 유튜브를 비롯한 인터넷 매체에 떠도는 허무맹랑한 말들에 대해서 분노와 함께 더 이상 인내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모 여배우와 바람을 피웠다느니 하는 그런 사실이 없습니다.

    이에 경고합니다. 지금 저를 음해하고 모욕하고 있는 유튜브 채널 개설자들은 즉시 내려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이에 기반하여 악성 댓글을 쓴 사람들은 모두 삭제해 주기 바랍니다.

    그리고 앞으로 저를 인격살인하는 자들에 대하여는 끝까지 추적하여 강력한 법적조치로 법의 심판을 받도록 할 것입니다.

    시청자 여러분께 좋은 소식으로 인사 드리지 못해 거듭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