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진격의 BTS, 美 AMAs '올해의 아티스트' 후보 올라

뉴스듣기


문화 일반

    진격의 BTS, 美 AMAs '올해의 아티스트' 후보 올라

    뉴스듣기

    4년 연속 수상 후보 올라, 3관왕 노린다

    방탄소년단이 올해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3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빅히트 뮤직 제공방탄소년단이 올해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3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빅히트 뮤직 제공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2021 American Music Awards, AMAs)에서 '올해의 아티스트'(Artist of the Year) 후보로 처음 이름을 올렸다.

    AMAs 측은 28일(현지 시간) 공식 홈페이지와 SNS에 올해 시상식 후보를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아티스트', '페이보릿 팝/듀오 그룹'(Favorite Pop Duo or Group)을 비롯해, 올해 5월 발표한 곡 '버터'(Butter)로 '페이보릿 팝송'까지 총 3개 부문 후보가 됐다.

    2018년부터 4년 연속 AMAs 후보로 선정된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아티스트' 후보가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은 아리아나 그란데, 드레이크, 올리비아 로드리고, 테일러 스위프트, 위켄드 등 쟁쟁한 후보들과 겨루게 된다.

    지난해 '다이너마이트'(Dynamite), 올해 '버터'와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등 꾸준히 영어 싱글을 발표했고, 모두 인기를 끌며 새로운 대표곡이 된 점 등이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그동안 방탄소년단은 AMAs 후보에 오른 매해 상을 탔다. 2018년에는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 2019년에는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와 '팝/록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Pop/Rock Favorite Duo/Group), '올해의 투어'(Tour of the Year), 지난해는 '팝/록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과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상을 받았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AMAs뿐 아니라 '2021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2021 E! People's Choice Awards)에서도 △올해의 그룹(THE GROUP OF 2021) △올해의 노래(THE SONG OF 2021) △올해의 뮤직비디오(THE MUSIC VIDEO OF 2021) 3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는 오는 11월 21일 미국 LA(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리며, 미국 ABC에서 생중계된다. '2021 피플스 초이스 어워즈'는 미국 캘리포니아 샌타모니카에서 열리며 NBC에서 생중계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