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文대통령 "서민 실수요 전세대출, 차질없이 공급되게 관리하라"

뉴스듣기


청와대

    文대통령 "서민 실수요 전세대출, 차질없이 공급되게 관리하라"

    뉴스듣기
    핵심요약

    금융위원회 '전세대출 중단 없도록 유연하게 하겠다' 발표 이후에 文대통령 추가 지시
    다음 주 발표 예정인 가계부채 보완대책에 실수요자 전세대출 대책 포함될 듯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제공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제공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서민 실수요자 대상 전세 대출과 잔금 대출이 일선 은행 지점 등에서 차질 없이 공급되도록 금융당국은 세심하게 관리하라"고 지시를 내렸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민 실수요자 전세 대출이 중단되지 않도록 하겠다는 금융위원회의 입장과 관련해 이같이 언급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에서 전했다.

    앞서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실수요자 전세 대출이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올해 4분기 중 전세 대출에 대해서는 유연하게 대응할 생각"이라며 "전세 대출 증가로 인해 가계대출 잔액 증가율이 관리 목표(6%대)를 초과하더라도 용인하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고승범 금융위원장. 윤창원 기자고승범 금융위원장. 윤창원 기자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다음주 발표 예정인 가계부채 보완 대책에 전세대출 실수요자 배려 방안이 포함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한편 문 대통령은 미성년자가 부모 사망 후 거액의 채무를 상속받는 문제를 두고 "미성년자가 상속 제도를 충분히 안내받을 수 있게 하는 행정 조치를 포함해 빚 대물림으로부터 미성년자를 보호하기 위한 제도 개선을 모색하라"고 지시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