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재명의 설계도" "몸통 고백하라"…野, '대장동 의혹' 집중 공세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국회/정당

    "이재명의 설계도" "몸통 고백하라"…野, '대장동 의혹' 집중 공세

    뉴스듣기
    핵심요약

    원희룡 캠프 "'몸통 이재명 설계도, 선명해지고 있다"
    윤석열 캠프 "이재명의 꼬리 자르기, 한계 직면"
    국민의힘 "민주당의 '이재명 일병 구하기', 국민 심판 받을 것"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국회에서 열린 대선후보-당대표-상임고문단 간담회에 참석한 뒤 기자들의 질문을 받으며 국회를 떠나고 있다. 윤창원 기자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국회에서 열린 대선후보-당대표-상임고문단 간담회에 참석한 뒤 기자들의 질문을 받으며 국회를 떠나고 있다. 윤창원 기자국민의힘과 자당 소속 대선주자들은 13일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의 '몸통'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라며 집중 공세를 이어갔다.
     
    국민의힘 원희룡 캠프 신보라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민주당 의원들이 대장동 게이트에 연관된 모든 상임위에서 관련 증인 출석을 반대하고, 국정조사, 특검도 거부하고 있다"며 "민주당 성남시의원들은 행정조사 실시요구의 건에 대해 모두 반대표를 던졌고, 이 후보는 경기도에 요구한 국정감사 자료제출을 거부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런 장면을 보고도 어느 국민이 대장동 특혜비리를 '국힘게이트'로 보겠냐"며 "몸통인 이 후보의 설계도가 선명해지고 있다. 이제라도 사퇴하고 특검에 응하는 것이 순리"라고 강조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 캠프 김병민 대변인도 논평에서 "이 후보의 꼬리 자르기가 한계에 다다랐다"며 "김만배가 이 후보와 친분을 과시했다고 하는데 이 후보는 그를 통해 재판거래를 했는지 고백하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대장동 개발로 수천 억원의 불법 수익을 낸 이들이 모여, 그 이익 배분을 두고 다툼을 벌인 정황이 정영학 회계사의 녹취록을 통해 고스란히 드러난 바 있다"며 "이런 설계자와 발맞춰 부정을 공모하고 실행한 이들이 바로 꼬리에 해당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은 이 후보 엄호에 나선 민주당을 비판하며 특검 수용을 촉구했다.
     
    국민의힘 양준우 대변인은 논평에서 "'이재명 일병 구하기'에 뛰어든 민주당의 모습이 참으로 모순적"이라며 "이재명 일병은 '국민의힘 게이트'라며 위기에 빠진 적이 없다는데 민주당 사령부는 모든 가용자원을 총동원해서 구출 작전에 나서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처럼 모순되는 장면이 반복되는 건 이 영화의 목적이 관객을 속이는 데 있기 때문"이라며 "오직 이재명 일병을 위해 국정감사까지 무력화하고 시의회 본연의 역할까지 막는 행동은 지탄받아 마땅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아무리 연막탄을 피워봐야 진실에 다가가려는 노력을 하고 있는 쪽이 어디인지는 명백하다"며 "국민을 시험하는 오만한 정치는 국민들께 심판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