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낙연 캠프 "당무위서 올바른 결정 나오길 기대…최선 다할 것"



국회/정당

    이낙연 캠프 "당무위서 올바른 결정 나오길 기대…최선 다할 것"

    핵심요약

    민주당, 오후 당무위 개최…무효표 처리 문제 논의
    이낙연 캠프 입장문 통해 "66년 역사 민주당 운명 결정"
    송영길 대표 발언에 "충격 금할 수 없다"며 아쉬움도 토로
    최종후보 선출 이후 이어진 경선 후유증 봉합 여부 주목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캠프 홍영표 공동선대위원장 등 소속 의원들이 지난 11일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와 지도부의 경선 결과 발표는 명백히 당헌·당규에 위배된다"며 "지도부는 당헌·당규 위반을 바로잡는 절차를 하루빨리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윤창원 기자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캠프 홍영표 공동선대위원장 등 소속 의원들이 지난 11일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와 지도부의 경선 결과 발표는 명백히 당헌·당규에 위배된다"며 "지도부는 당헌·당규 위반을 바로잡는 절차를 하루빨리 진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윤창원 기자​​​이낙연 캠프는 13일 "우리는 당무위원회에서 민주당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현명하고 올바른 결정이 나올 것을 기대하며, 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캠프 의원 일동은 이날 입장문을 통해 "오늘 열리는 당무위원회는 66년 역사의 민주당과 당원들의 운명을 결정짓는 중차대한 회의"라며 이같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후, 대선 경선에서 중도 사퇴한 정세균, 김두관 후보의 득표 처리 문제를 놓고 이낙연 전 대표 측에서 요구한 당무위원회를 연다. 당무위는 이날 경선 무효표 산출 방식에 대한 유권해석을 내놓을 예정이다.
     
    캠프 측은 다만 "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당무위가 열리기도 전에 이미 결론이 확정된 것처럼 발언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며 "특히 '민주당이 분열됐을 때 군사 쿠데타가 발생했다'는 발언에 대해서는 충격을 금할 수 없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3일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김영삼·김대중 과거 사례를 들며 이 전 대표의 승복을 에둘러 촉구했다. 윤창원 기자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3일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김영삼·김대중 과거 사례를 들며 이 전 대표의 승복을 에둘러 촉구했다. 윤창원 기자
    그러면서 "당무위는 당무 집행에 관한 최고의사결정기관이다. 당무위원들은 역사적 책임을 갖고 충분한 토론을 통해 오로지 원칙과 양심에 따라 결정해야 한다"며 국민과 당원에게 논의 과정을 공개할 것을 요구했다.
     
    캠프 측은 끝으로 "만약 표결을 하게 될 경우 제3자에게 권한을 위임하는 위임표결은 당무 위원들의 의사를 왜곡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적절치 않는 방식임을 분명히 밝힌다"고도 강조했다. 민주당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최고위원 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12명 정도가 의결을 위임했다고 보고받았다"고 전했다.
     
    당무위가 이날 경선 결과를 뒤집을 가능성은 낮다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지난 10일 최종 후보 선출 이후 이어진 경선 후유증이 봉합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