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전남서 첫 1위 기록 이낙연 "큰 희망의 불씨 발견했다"

뉴스듣기

20대 대통령-국민의 선택

노컷뉴스
대통령 선거일2022년 3월 9일 (수)



국회(정당)

    광주·전남서 첫 1위 기록 이낙연 "큰 희망의 불씨 발견했다"

    뉴스듣기
    핵심요약

    이재명 과반 저지…"오늘 결과 토대로 좋은 결과 만들겠다"
    이낙연 승리 이유로 "후보들의 진면목" 화천대유 의혹 영향 에둘러 언급
    다만, 내일 전북 경선 안심하기 이른 '호남 대전'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선 경선 후보가 25일 오후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1층 다목적홀에서 열린 광주·전남 지역경선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선 경선 후보가 25일 오후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1층 다목적홀에서 열린 광주·전남 지역경선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의 핵심 지역인 광주, 전라남도 지역 순회 투표에서 첫 1위를 거둔 이낙연 전 대표는 "더 큰 희망의 불씨를 발견했다"며 "오늘 결과를 토대로 더욱 노력해서 좋은 결과를 만들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이 전 대표는 25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광주 전남 대의원, 권리당원 투표 결과 총 7만 1835표 중 3만 3848표(47.12%)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3만 3726표(46.95%)를 득표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122표(0.17%) 차 신승을 걷었다.  

    이 지사의 고향이자 정치적 본거지인 광주 전남 지역에서 이 전 대표가 가까스로 승리를 거두면서 이 지사로서는 역전의 발판을 만들 수 있게 됐다. 강력한 경쟁자인 이 지사의 과반 행보를 저지하고, 앞으로 역전 분위기를 만들어갈 수 있는 기회를 확보한 셈이기 때문이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지역경선 합동연설회가 열린 25일 오후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앞이 각 후보를 응원하는 지지자들로 붐비고 있다. 연합뉴스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지역경선 합동연설회가 열린 25일 오후 광주 서구 김대중컨벤션센터 앞이 각 후보를 응원하는 지지자들로 붐비고 있다. 연합뉴스이 전 대표는 이날 승리를 거둔 이유로 광주 전남이 자신의 강세 지역이라는 점과 화천대유 등 이 지사 관련 의혹이 영향을 미친 것 아니냐는 분석을 에둘러 내놨다. 이 전 대표 "후보들의 진면목을 시간이 갈수록 알게 됐고, 광주 전남 시도민들은 제가 어떻게 산 것을 더 많이 아셔서 더 많은 지지를 보낸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다만, 26일 전라북도 지역 경선이 남아 아직 '호남 대전'이 끝나지 않은 만큼 이 전 대표로선 안심하기에는 이르다. 또 122표 차로 기대보다 차이가 크지 않은 점도 이 전 대표를 긴장하게 만드는 이유다. 이 전 대표는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 얻길 바란다"고 짧게 말했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