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이재명 "보수정당 못한 일 이재명은 할 수 있어"…TK 6대 공약 발표

대구

    이재명 "보수정당 못한 일 이재명은 할 수 있어"…TK 6대 공약 발표

    미래형 자동차, 로봇산업 육성
    구미~대구~포항권 이차전지 소재산업 벨트 조성
    글로벌 백신․의료산업 벨트 구축

    이재명 경기지사 대구경북 공약 발표회 모습.지민수 기자이재명 경기지사 대구경북 공약 발표회 모습.지민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순회 경선이 시작된 가운데, 대전·충남 경선에서 1위에 오른 이재명 경기지사가 대구·경북 순회 경선을 앞두고 지역 공약을 발표하며 자신의 고향 텃밭 지키기에 나섰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5일 오전 대구상공회의소 회의실에서 지역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구·경북 주요 공약을 발표 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경북과 대구의 기존 정치세력이 하지 못했던 일,먹고 사는 문제를 해결하겠다"며 신산업 육성과 미래먹거리 발굴, 내륙교통 요충지 개발 등 대구·경북의 재도약을 이끌어 낼 6대 공약을 제시했다.

    6대 공약으로는 미래형 자동차산업과 로봇산업 등 신성장산업 육성을 비롯해 구미~대구~포항권 이차전지 소재산업 벨트 구축,글로벌 백신·의료산업 벨트 조성, 동서남북을 잇는 사통팔달 철도망 구축, 대구경북통합 신공항·울릉공항 성공적 추진, 낙동강 수질 개선과 물산업 육성 등이다.

    공약별 주요 내용을 보면, 미래형 자동차산업 육성을 위해 연구개발센터와 스마트생산설비를 갖춘 '미래형 친환경자동차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대구 국가로봇테스트필드를 바탕으로 연구개발부터 테스트베드, 상용화까지 원스톱으로 이뤄질 수 있는 체계를 갖추겠다고 밝혔다.
     
    또,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이차전지 소재산업이 경북·대구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포항의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자유특구와 대구에서 추진 중인 차세대 배터리파크, 구미의 이차전지 양극재 산업 등이 결합된 이차전지 소재산업 벨트를 구축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지난 2019년 '상생형 구미일자리 투자협약'에 따른 양극재 생산공장 조성 사업이 반드시 이행되도록 정부와 지방정부, 공기업이 적극 힘을 모으겠다고 다짐했다.

    대구·경북을 백신 첨단 투자지구와 백신 규제자유특구로 지정해 백신 등 바이오 기업들이 모여들게 하고 대구의 첨단의료복합단지와 연계해 대구·경북이 신약 개발 등 첨단의료산업의 중심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밖에, 달빛 내륙철도 조기 추진과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되도록 하고,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접근성을 높이는 철도망 도로망 구축 지원과 울릉도 공항의 차질없는 추진, 낙동강 수질 개선을 위한 폐수 무방류 시스템 도입 방안 등을 내놓았다.

    물산업 육성을 위해 국가물산업 클러스터 적극 지원과 물융합 연구센터를 국립물연구소로 확대 개편하는 등 대구를 세계적인 물산업 허브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대구·경북지역의 침체는 보수정권이 말로만 경북권의 발전을 이야기하고
    실질적인 투자와 지원을 등한시한 결과"라며 "수도권 집중화를 해소하고 실질적인 국가균형발전을 이루는 일,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경북과 대구를 다시 부흥시키는 일, 보수정당이 하지 못한 일을 말이 아닌 행동으로 보여드리는 자신이 할 수 있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