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나체로 성추행하고 킥보드 도주…"자유 누리고 싶었다"

뉴스듣기


광주

    나체로 성추행하고 킥보드 도주…"자유 누리고 싶었다"

    뉴스듣기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알몸 상태로 전동 킥보드를 타다 여성을 추행하고 도주한 20대가 검찰에 송치됐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강제추행 치상 혐의로 20대 A씨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3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밤 10시 40분쯤 광주 남구 월산동의 한 도로에서 20대 여성 B씨를 껴안은 뒤 가슴을 움켜잡고 넘어뜨려 손목 등에 타박상을 입히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A씨는 알몸 상태로 전동 킥보드를 타며 40여 분간 월산동 주변을 배회하다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에 "술에 취해 옷을 벗고 자유를 만끽하고 싶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CCTV 분석 등을 통해 지난 21일 A씨를 붙잡았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