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 한국당, '무한도전' 정면겨냥…방송금지 법적대응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단독] 한국당, '무한도전' 정면겨냥…방송금지 법적대응

    뉴스듣기

    '해당행위' 김현아 의원 출연 빌미로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

    사진=MBC 제공
    자유한국당이 당 소속 김현아 의원 섭외를 문제삼으며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 대해 법적 대응에 나선 것으로 29일 확인됐다.

    오는 4월1일 방송 예정인 무한도전 '국민의원' 특집과 관련, 법원에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낸 것이다.

    한국당 정준길 대변인은 이날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한국당 명의로 문화방송을 상대로 한 방송·출연금지 가처분 신청을 했다"며 "(다만 김 의원을 출연시킨 건) 일개 PD 한 명이 강제로 한 거라고 판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법원에서 판단하면 그 판단에 따르면 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당은 무한도전 측이 편파적인 섭외를 했다는 논리를 펴고있다. 5개 정당에서 1명 씩 국회의원을 섭외하면서 한국당 의원들 가운데 사실상 바른정당과 입장을 같이하는 김 의원을 선택한 건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얘기다.

    사진=김현아 의원 블로그 캡처
    정 대변인은 28일 논평에서도 "김 의원은 바른정당 창당 행사에 참석하고 공식 행사에 사회를 보는 등 해당행위를 일삼아 왔다"며 "실제로는 바른정당 의원 2명이 출연하고 한국당 의원은 출연하지 않는 것이므로 방송의 공정성에 정면으로 반한다"고 반발했다.

    하지만 무한도전 측은 이 같은 의원 개인의 정치적 행보보다는 일자리, 주거, 청년, 육아 등 입법 주제별로 전문성에 초점을 맞춰 각 당 의원들을 섭외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거·도시계획 전문가인 김 의원은 한국건설산업연구원 연구위원으로 21년간 재직하고 20대 총선에서 부동산 정책 관련 전문성을 인정받아 새누리당(現 자유한국당) 비례대표로 국회에 입성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