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장EN:]"무대할 수 있어 행복"…뉴진스, 그늘은 없었다



문화 일반

    [현장EN:]"무대할 수 있어 행복"…뉴진스, 그늘은 없었다

    핵심요약

    하이브 vs 어도어 사태 이후 팬들과 첫 만남
    한복 의상 입고 대표곡들 열창…컴백 홍보까지
    막내 혜인은 부상에 불참…각 세대 팬들도 '응원'

    그룹 뉴진스가 21일 오후 서울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 - 뉴 제레이션' 공연에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그룹 뉴진스가 21일 오후 서울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 - 뉴 제레이션' 공연에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모회사 하이브와 소속사 어도어 간 갈등이 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그룹 뉴진스가 첫 공식 석상에 서서 팬들과 만났다.

    뉴진스는 21일 서울 종로구 효자로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뉴 제너레이션 공연'(이하 '코리아 온 스테이지')에서 무대를 꾸몄다. 이날 공연은 문화재청이 국가유산청으로 새롭게 출범하면서 이를 알리는 취지에서 열렸다.

    그룹 뉴진스 다니엘이 21일 오후 서울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 - 뉴 제레이션' 공연에서 프레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dusgkqsbtm그룹 뉴진스 다니엘이 21일 오후 서울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 - 뉴 제너레이션' 공연에서 프레젠테이션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멤버 다니엘은 MC를 맡아 유창한 영어와 한국어로 '코리아 온 스테이지'의 시작을 알렸다. 공연 분위기에 맞게 보랏빛 한복 의상을 입고 등장한 다니엘은 능숙하게 진행을 이끌어 나갔다. 중간 중간 무대로 나와 관객들의 호응을 자연스럽게 유도하면서 국가유산을 소개했다.

    관객들의 뜨거운 박수와 함께 무대에 오른 다니엘은 "호주에서 태어나고 한국에서 자라면서 고유성을 가진 국가유산의 위대함을 알게 됐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얼마 전 뉴진스가 영국 대영박물관에서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유산을 소개하는 가이드 음성을 녹음했다. K팝 아티스트로서 우리 문화를 알리는 일에 힘써보려 한다"라고 전했다.

    뉴진스는 마지막 무대를 장식했다. 미리 녹화한 '쿨 위드 유'(Cool With You) 무대가 영상으로 송출된 데 이어 다채로운 색깔의 한복 의상을 입은 뉴진스가 기대감 속에 등장했다. 팬들은 토끼 모양의 버니즈(뉴진스 팬덤명) 응원봉을 흔들며 환호성으로 뉴진스를 반겼다. 

    뉴진스는 대표곡 '디토'(Ditto)로 시작해 'ETA' '슈퍼 샤이'(Super Shy)까지, 막내 혜인이 부상에 함께하지 못했지만 더욱 밝은 에너지로 무대를 빈틈없이 채웠다. 하이브와 어도어 간 깊어지는 갈등의 그늘은 찾아보기 어려웠다.

    해린은 "그 동안 많은 곳에서 무대를 선보였지만 국가유산인 경복궁에서 무대를 서볼 수 있어 뜻 깊고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고, 민지는 "24일에 신곡 앨범이 발매된다. 여러분들 앞에서 무대를 할 수 있어 행복하다. 우리 신곡들 많이 사랑해 달라"라고 홍보했다.

    그룹 뉴진스가 21일 오후 서울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 - 뉴 제레이션' 공연에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그룹 뉴진스가 21일 오후 서울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국가유산청 출범을 기념해 열린 '2024 코리아 온 스테이지 - 뉴 제레이션' 공연에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각 세대 팬들도 뉴진스를 응원하는 마음으로 공연에 모였다.

    2022년 겨울부터 뉴진스의 팬이 된 고등학생 최모양은 "뉴진스 또래인데 꿈을 이룬 게 멋져 보여서 팬이 됐다. 응원하는 마음으로 오늘 공연에 왔다"라고 했다.

    또 SNS로 보낸 메시지를 통해 "'대퓨님'(멤버 하니가 어도어 민희진 대표를 부르는 말), 진짜 많이 힘드실텐데 뉴진스 챙겨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밥 잘 챙겨 먹고, 잠 푹 주무시고 힘내시라. 버니즈(뉴진스 팬덤명)들이 항상 '대퓨님' 곁에 있다"라고 민 대표를 격려하기도 했다.

    뉴진스의 데뷔팬인 김모(20대)씨는 "뉴진스가 곧 컴백이라 기쁜데 상황이 좋지 않아서 한편으로는 속상하다"라며 "그래도 항상 응원하고 있으니까 걱정하지 말라"라고 당부했다.

    마찬가지로 데뷔부터 뉴진스를 좋아한 주모(30대)씨는 "'어텐션' 때부터 싱그럽고 청량한 콘셉트가 좋았다"라며 "좋지 않은 일이 있지만 팬들을 믿어 주면 좋겠단 마음에서 공연에 왔다"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하이브는 민 대표가 S 부대표 등과 경영권 탈취를 하려 했다며 민 대표를 배임 등 혐의로 고발, 해임을 추진 중이다. 민 대표는 이에 맞서 기자회견을 열어 혐의를 부인했고, 현재 법원에 의결권 행사금지 가처분신청을 냈다. 이 과정에서 뉴진스 대우, 활동 등에 대한 하이브·어도어 간 폭로전이 계속됐다.
     
    뉴진스 멤버들의 부모들 또한 엔터테인먼트 분쟁 전문 변호사를 선임해 '민 대표와 함께 하고 싶다'는 취지의 탄원서를 법원에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진스 멤버들도 탄원서를 제출했지만 구체적인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부모들의 입장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다.

    민 대표는 19일 입장문을 통해 하이브 측이 법정에서 주장한 여러 쟁점을 해명하고 "뉴진스와 함께 많은 일을 겪으며 더 돈독해졌다. 제가 아무리 미워도, 멤버들의 미래를 생각한다면 이런 짓을 할 수 없다"라고 밝혔다.

    민 대표 등 경영진 교체가 안건으로 상정된 어도어 임시 주주총회는 오는 31일 열린다.

    뉴진스는 오는 24일 더블 싱글을 발매해 컴백한다. 타이틀곡은 '하우 스위트'이며, 수록곡은 지난달 27일 뮤직비디오를 먼저 공개한 '버블 검'(Bubble Gum)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