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방송

    은지원, 성인 ADHD→우울감까지 "웃는 게 제일 힘들다"

    방송 캡처방송 캡처가수 은지원이 성인 ADHD 진단을 받았다.

    은지원은 지난 1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희철·김종민과 함께 성인 ADHD(주의력 결핍 및 과잉 행동 장애) 정밀 검사에 도전했다.

    과거 초등학교 생활기록부를 살펴보던 세 사람은 공통적으로 '주의 산만, 신중함이 요구됨'이라는 평가 의견을 발견하고 놀라워했다.

    은지원은 ADHD에 가까운 양상이고 우울감이 있다는 결과가 나왔다. 앞선 자아상 검사에서도 목각 인형을 전혀 꾸미지 않았던 은지원은 "차라리 화내는 건 쉬운데 웃는 게 제일 힘들다"라며 속마음을 토로했다.

    김희철은 과잉성과 행동성 항목에서 만점을 받으며 감정 기복이 심하고 화가 많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켜보던 김희철 어머니도 "우리 아들 문제 많네"라며 심각한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그러나 다행히 김희철의 ADHD 검사 결과는 정상이었고 오히려 지능이 좋아 성향을 잘 컨트롤한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