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현장EN:]트리플에스 어셈블24 강점은 "엄청 멋있는 퍼포먼스"

가요

    [현장EN:]트리플에스 어셈블24 강점은 "엄청 멋있는 퍼포먼스"

    핵심요약

    첫 번째 정규앨범 '어셈블24', 총 10곡 수록
    팬 참여가 '핵심'인 그룹, 타이틀곡도 팬 투표로 정해
    타이틀곡 '걸스 네버 다이', 고난 속에서도 무너지지 않는 소녀들 이야기
    다양한 유닛 가능, 팬들과의 서사도 강점

    트리플에스 24인 완전체인 '어셈블24'가 8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정규앨범 '어셈블24' 쇼케이스를 열었다. 모드하우스 제공트리플에스 24인 완전체인 '어셈블24'가 8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정규앨범 '어셈블24' 쇼케이스를 열었다. 모드하우스 제공세계 최초 양방향 소통 아이돌 트리플에스(tripleS)가 2년 만에 24인 완전체를 이뤄 '어셈블24'(ASEEMBLE24)로 첫발을 뗐다. S1 윤서연부터 S24 지연까지 24인이 함께한 초대형 데뷔 쇼케이스가 8일 오후 4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MC 허준의 사회로 열렸다.

    멤버별로 S와 숫자를 합친 번호를 부여받는 트리플에스는 S21 김채원, S22 설린, S23 서아, S24 지연까지 최종 4명이 합류하며 지금의 24인 완전체를 이뤘다. 앨범명도 완전체를 의미하는 '어셈블24'(ASSEMBLE 24)다.

    윗줄 왼쪽부터 윤서연, 정혜린, 이지우. 아랫줄 왼쪽부터 김채연, 김유연, 김수민. 모드하우스 제공윗줄 왼쪽부터 윤서연, 정혜린, 이지우. 아랫줄 왼쪽부터 김채연, 김유연, 김수민. 모드하우스 제공타이틀곡 '걸스 네버 다이'(Girls Never Die)를 시작으로 '에스'(S) '가시권'(Heart Raider) '미드나잇 플라워'(Midnight Flower) '화이트 소울 스니커즈'(White Soul Sneakers) '치유'(Chiyu) '7.24' '이면의 이면'(Beyond the Beyond) '논 스케일'(Non Scale) '디멘션'(Dimension) 등 총 10곡이 실렸다.

    S4 채연은 "'어셈블24'는 트리플에스 멤버가 모두 모인 완전체 시작을 알리는 앨범"이라며 "저희가 가진 다양한 색을 담은 첫 정규앨범"이라고 소개했다. S14 소현은 "다채롭고 다양한 음색을 담으려고 했다. 곡 작업에 참여한 멤버들도 있어서 트리플에스가 한층 더 성장했구나 생각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바라봤다.

    윗줄 왼쪽부터 김나경, 공유빈, 카에데. 아랫줄 왼쪽부터 서다현, 코토네, 곽연지. 모드하우스 제공윗줄 왼쪽부터 김나경, 공유빈, 카에데. 아랫줄 왼쪽부터 서다현, 코토네, 곽연지. 모드하우스 제공'걸스 네버 다이'는 팬덤 웨이브(WAV)의 투표로 타이틀곡이 됐다. 13만 표 이상을 받으며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고난과 어려움 속에서도 무너지지 않는 소녀들의 의지를 노래한 곡이다. 노래 도입부에서 24인이 한 자리에 모여 펼치는 퍼포먼스가 이채롭다. 이후 파트에서는 소규모로 그룹을 지어 안무를 소화했다.

    이번 첫 정규앨범을 통해 마지막으로 합류한 S21 김채원, S22 설린, S23 서아, S24 지연은 따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S21 채원은 "언니 동생들이 2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만들어온 트리플에스라는 그룹에 저희가 마지막으로 합류하게 돼서 영광"이라며 "완전체가 된 트리플에스 많이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바랐다.

    윗줄 왼쪽부터 니엔, 박소현, 신위. 아랫줄 왼쪽부터 마유, 린, 주빈. 모드하우스 제공윗줄 왼쪽부터 니엔, 박소현, 신위. 아랫줄 왼쪽부터 마유, 린, 주빈. 모드하우스 제공S22 설린은 "트리플에스 멤버가 되어서, 지금도 믿기지 않는다. 그리고 너무 행복하다"라고, S23 서아는 "트리플에스라는 그룹 자체가 기존 K팝 문화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걸그룹인데, 이런 그룹에 마지막 멤버 중 한 명으로 하게 돼서 24인 완전체 앨범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S24 지연은 "마지막 멤버 중에서도 가장 마지막 번호인 게 저라서 조금 사실 부담도 된다. 24라는 숫자가 굉장히 큰 의미 가지는 숫자라고 생각하는데 (S1인) 서연 언니와 제가 본명이 똑같다. 서연으로 시작하고 끝나는 트리플에스가 무한 성장해 나갈 행복한 기억들을 같이 나누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윗줄 왼쪽부터 정하연, 박시온, 김채원. 아랫줄 왼쪽부터 설린, 서아, 지연. 모드하우스 제공윗줄 왼쪽부터 정하연, 박시온, 김채원. 아랫줄 왼쪽부터 설린, 서아, 지연. 모드하우스 제공24인이라는 초대형 인원을 자랑하는 트리플에스. 스스로 생각하는 장단점은 무엇일까. S1 서연은 "엄청 멋있는 퍼포먼스와 팬분들과 끈끈한 관계성"을 들었다. 이어 "저희 트리플에스가 해낼 수 있는 안무 구성이나 진짜 멋있는 퍼포먼스를 특별하게 더 보여드릴 수 있다. 또, 24명 모이기까지 모든 과정을 팬분들과 같이했다. 스토리와 서사가 웨이브와의 관계를 더 끈끈하게 만들어주지 않았나"라고 바라봤다.

    S7 나경은 "샵 시간이 이른 거 같다. 예를 들어 선발대랑 후발대를 나눈다. 보통 아침까지 간다면 새벽 1시부터 갈 때도 있었고 숙소에서 픽업해서 가서 많이 이른 시간에 가는 게 단점 같다"라고 언급했다.

    모드하우스 제공모드하우스 제공
    다인원이어서 발생하는 일화가 있는지 묻자, S5 유연은 "차로 이동할 때 카니발 5대는 되고, 이번엔 버스로 운영할 예정이다. 음식 시킬 때도 매시간 배달이 와서 쉴 새 없이 밥을 먹는다. 회사에서 저희 다양성을 존중해주셔서 메뉴를 통일 안 한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렇게 먹는 시켜 먹는 음식으로는 '샐러드' '베이글' '키토김밥' 등을 예로 들었다.

    완전체로서 보여주고 싶은 색깔에 관해 S4 채연은 처음부터 강조했던 '모든 가능성의 아이돌'을 짚었다. 채연은 "'모든 가능성의 아이돌'이라는 걸 다시 한번 대중에게 각인하고 싶다"라고 답했다.

    "저희 스물네 명의 출격을 함께해 주셔서 감사드린다. 한 걸음 내딛은 것을 잊지 않고 열심히 할 테니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라고 한 트리플에스 어셈블24의 동명 정규앨범 '어셈블24'는 오늘(8일) 저녁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